상단여백
HOME 건강·라이프
다초점인공수정체 삽입술, 노안과 백내장·난시 교정 동시에 가능환자의 생활 습관, 직업, 환경 등 고려해 최적의 인공수정체를 찾아야

【건강다이제스트 | 김현성 기자】 공인회계사로 근무하는 성 씨(59세, 남)는 얼마 전 평소에 쓰던 안경에 문제가 없는데도 시력이 저하되고 눈부심을 느껴 병원을 찾았다. 단순한 눈병이나 노안 정도라 생각했던 성 씨는 백내장 초기 진단을 받았다.

성 씨처럼 백내장 초기에는 노안과 비슷한 증상이 나타나기 때문에 구분이 쉽지 않다. 두 가지 모두 수정체 노화가 원인이다. 노안은 노화가 진행됨에 따라 수정체의 탄성이 떨어져 조절력이 저하되는 것이라면, 백내장은 수정체 혼탁으로 인해 발생한다.

노안은 보통 일상 속에서 불편함을 덜어주는 교정 안경이나 돋보기를 착용함으로써 개선할 수 있다. 그러나 백내장은 진행 속도에 따라 치료 방법이 달라진다. 초기에는 약물로 증상의 발현 속도를 늦출 수 있지만, 어느 정도 진행됐다면 근본적인 문제 해결을 위해 백내장 수술을 시도할 수 있다.

대표적인 백내장 수술에는 '다초점 인공수정체 삽입술'이 있다. 해당 수술은 레이저를 이용해 혼탁해진 기존 수정체를 제거하고 인공수정체를 삽입해 증상을 개선하는 수술 방법이다.

기존에 쓰였던 단초점 인공수정체는 원거리나 근거리 중 하나만 선택해 시력을 교정할 수 있었기 때문에 수술 후에도 안경 등을 착용해야 했다. 그러나 다초점 인공수정체는 원거리, 근거리, 중거리를 두루 볼 수 있고 수술 후 별도의 시력 교정 장치가 필요하지 않다는 장점이 있다. 또 노안과 백내장은 물론, 난시 교정에도 효과가 있다. 해당 수술은 안약을 이용해 마취를 진행하고 회복 기간도 짧은 편이다.

다초점 인공수정체는 종류가 다양하다. 환자의 라이프 스타일이나 취향 등을 고려하여 적절하게 선택해야 한다. 백내장과 노안 교정을 겸하는 수술이기에 환자의 병력을 파악해 수술 여부를 결정해야 한다. 이를 위해서는 경험이 풍부한 의료진과 병원을 선택해야 한다.

BGN밝은눈안과 잠실점 김정완 원장은 "다초점 인공수정체 삽입술은 수술 안정성이 높고 시력 개선에 효과가 좋은 편이다. 그러나 의료진의 정교한 기술이 필요한 수술인 만큼 환자의 생활 습관, 직업, 환경 등을 고려해 최적의 인공수정체를 찾아야 한다. 한 번 삽입한 인공수정체는 특별한 부작용이 없는 한 제거하지 않고 평생 살아간다. 환자는 수술에 앞서 의료진의 숙련도와 사후 관리는 철저한지 확인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도움말 | BGN밝은눈안과 잠실점 김정완 원장]

김정완 원장은 BGN밝은눈안과 잠실 롯데월드타워 원장이다. 고려대학교 병원 성형안과 전임의,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외래교수를 역임했다. 대한안과학회, 대한성형안과학회, 한국콘택트렌즈학회, 한국외안부학회, 한국백내장굴절수술학회, 미국백내장굴절수술학회 정회원이다.

김현성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GN밝은눈안과#김정완#백내장#렌즈삽입술#건강다이제스트

김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