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식약처, 식품 소비기한 표시제 도입 논의 열린포럼 24일 개최식약처 유튜브 등을 통해 생중계
▲ 제2회 식·의약 안전 열린포럼 2020 포스터. (제공= 식약처)

  

【건강다이제스트 | 김현성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오는 24일 '소비자 중심의 식품 소비기한 표시제 도입 방안'을 주제로 제2회 식·의약 안전 열린포럼 2020을 개최한다.

서울 포스트타워에서 개최하는 이번 포럼은 코로나19로 현장 참석 인원을 선착순 50명 이내로 제한하며, 식약처 유튜브 등을 통해 생중계할 예정이다.

이번 포럼은 그동안 소비자들이 식품 유통기한을 폐기 시점으로 잘못 인식해 정상 제품임에도 소비하지 않고 폐기하는 문제에 대한 의견을 나누는 자리다. 식약처는 식품 소비기한 도입에 관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자 준비했다고 밝혔다. 

제품의 유통기한은 제품 제조일로부터 소비자에게 판매가 허용되는 기한이며, 소비기한은 표시된 보관 조건에서 소비해도 안전에 이상이 없는 기한을 말한다.

포럼은 ▲식량 낭비 감소를 위한 국제 동향(고려대 박현진 교수) ▲소비기한 도입 시 예상되는 변화(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 박태균 회장) ▲식품의 일자 표시제 개선 방안(식약처 식품표시광고정책TF 최종동 과장) 및 패널토론으로 진행된다.

식약처 관계자는 "이번 포럼에서 식품 소비기한 표시제 도입 필요성을 면밀하게 따져 현행 제도를 소비자 중심의 합리적인 방향으로 개선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김현성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식약처#식품#유통기한#소비기한#식품의약품안전처#건강다이제스트

김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