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다이제스트
[뷰티라이프]피부 노폐물 쏙~ 모공 청소법2019년 09월호 158p
   
 

우리는 매일 세안을 하지만 화장품의 잔여물, 매일 분비되는 땀과 피지,
피지를 먹고 사는 세균, 진드기, 그리고 공기 중 미세먼지 등으로 인해 깨끗하고 맑은 피부를 유지하기는 쉽지 않다. 피부에 쌓이는 피지와 노폐물은 세균,
미세먼지, 땀과 엉키면서 모공을 막아 피부 트러블을 유발하고 피부 표면을 거칠게 만든다. 모공 청소가 잘 되지 않으면 피지가 노화되고 딱딱해져서 화이트헤드, 그리고 공기와 만나 산화되어 블랙헤드가 된다.
집에서 손쉽게 그리고 병원에서 할 수 있는 피부 노폐물 제거 방법을 소개한다.

글│퓨어피부과 이수현 대표원장

 

집에서 할 수 있는 노폐물과 모낭충 제거법
① 콩가루 각질 제거: 콩가루는 각질을 제거하고 순식물성 오일 성분이 피부에 스며들어 보습 효과까지 준다. 깨끗이 세안한 후 손바닥에 미지근한 물을 두고 적당량의 콩가루를 개어 얼굴을 가볍게 문지른다. 이때 손가락의 힘은 빼도록 주의한다. 충분히 마사지한 후 미지근한 물로 깨끗이 헹군다. 찬물로 마무리한다.

② 곡물가루 각질 제거 : 녹두, 현미, 보리, 검은깨 등 여러 곡물가루가 혼합된 가루를 구입하여 각질 제거를 하면 곡물의 식물성 유분이 피부에 스며들어 보습 효과와 함께 각질 제거 효과를 동시에 누릴 수 있다. 깨끗이 세안한 후 생수나 요구르트에 곡물가루를 개어 3분 정도 부드럽게 마사지한다. 미지근한 물로 깨끗이 헹군 후 찬물로 마무리한다.

③ 흑설탕 각질 제거 : 흑설탕에는 미네랄, 비타민이 풍부하여 과당 성분이 천연 보습 효과를 준다. 세안한 얼굴을 촉촉이 적신 후 곱게 빻은 흑설탕으로 살살 문지르면 각질이 제거되면서 모공이 깨끗이 청소된다. 단, 흑설탕 알갱이가 너무 크면 피부에 자극이 될 수 있다.

④ 미용소금 각질 제거 : 천연의 항염 효과가 있는 소금은 마사지, 세안, 팩 등의 재료로 자주 이용된다. 과다한 피지를 제거하는 데에도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피부가 예민한 사람에게는 소금의 단단한 알갱이가 자극이 될 수 있다.

⑤ 팥가루 각질 제거 : 팥가루에는 사포닌이라는 물질이 함유되어 모공 속의 때를 말끔히 씻어주는 작용을 한다. 피지가 줄어들며 장기간 사용하면 블랙헤드가 흐려지는 데에도 도움이 된다. 깨끗이 세안한 후 스팀타월로 모공을 열어준다. 생수나 요구르트에 팥가루를 잘 개어 얼굴에 조금씩 문질러준다.

⑥ 살구씨 가루 각질 제거 : 살구씨는 화장품 원료로도 잘 쓰이는 대표적인 각질 제거 알갱이다. 비타민과 미네랄이 풍부해 피부의 탄력과 청결을 돕는다. 물, 꿀, 요구르트 등에 섞어 손가락에 힘을 빼고 3분 정도 마사지한다.

⑦ 티트리오일: 세안 시 티트리오일을 2-3방울 떨어뜨리면 모낭충의 살균에 도움을 준다.

병원에서 할 수 있는 노폐물과 모낭충 제거법
① 아쿠아필: 아쿠아필은 피부 청소부 역할을 한다. 3단계 특수용액으로 모공 속 피지와 노폐물을 배출하고 모낭충을 감소시켜 피부결 개선, 여드름 완화, 수분 공급에 효과적인 필링 시술이다.

② 이버멕틴(Ivermectin) 1% 크림: 이버멕틴은 모낭충과 같은 기생충을 치료하는 구충제로 염증성 주사의 치료제이다. 모낭충을 제거하는 데 도움을 주며 피부 염증을 개선시켜줄 수 있다. 다만 이버멕틴 크림을 만들 때 사용되는 페녹시에탄올, 메틸파라벤, 프로필렌글리콘 등의 성분에 의해 피부가 가렵거나 붉어지는 반응이 생길 수 있어 전문의와 상의 후 치료를 결정하는 것이 좋다.

이수현 원장은 연세대학교 의학과 대학원 피부과학 석사학위를 취득했고 신촌세브란스병원에서 피부과 전문의 과정을 수료했다. 연세의료원 친절교직원상 및 우수인턴상 수상, 연세의료원 홍보모델로 활동하기도 했으며 미국 New York Presbyterian Hospital Weil Cornell Medical Center 피부과에서 연수했다. CNP 차앤박화장품 자문의이기도 하며 현재 서울 청담동에 있는 퓨어피부과 대표원장으로 진료 중이다.

건강다이제스트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건강다이제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