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뷰티
아모레퍼시픽복지재단, ‘창신모자원’에서 공간문화개선사업 오픈

【건강다이제스트 | 전용완 기자】

아모레퍼시픽복지재단(이사장 배동현)은 지난 7일 서울 구로구에 위치한 ‘창신모자원’에서 공간문화개선사업 오픈식을 진행했다고 전했다.

아모레퍼시픽복지재단과 한국여성재단이 함께 주관하는 본 사업은, 올해 선정된 10개 시설을 포함하여 지금까지 14년 동안 총 195개 시설의 교육실, 상담실, 휴게공간 등이 쾌적하고 안전하게 변화했다.

이날 진행된 창신모자원 오픈식에는 아모레퍼시픽복지재단 배동현 이사장, 한국여성재단 이혜경 이사장, 창신모자원 권명식 원장을 비롯한 각 기관 임직원 및 지역 인사들이 함께 참석하여, 디자인 기부를 통해 새롭게 탄생한 창신모자원의 출발을 축하했다.

낙후된 시설을 이용하는 비영리 기관의 경우, 효율적인 공간 활용과 안전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대부분 국고보조금 혹은 후원금을 통해 예산을 확보하기 때문에 리모델링처럼 큰 비용이 필요한 공사는 진행하기 힘든 것이 현실이다.

이에 아모레퍼시픽복지재단은 "기관당 최대 5,000만 원에 이르는 비용을 지원하여 여성 이용 시설의 이러한 어려움을 해소하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아모레퍼시픽복지재단 배동현 이사장은 “여성의 아름답고 건강한 삶을 지원하기 위해 환경개선, 역량강화, 복지증진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며 “공간문화개선사업을 비롯하여, 앞으로도 단순 공간개선에서 끝나는 것이 아니라 변화된 공간이 아름답게 유지될 수 있도록 사후관리하고, 공간에서 활용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공모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용완 기자  wan7090@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용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