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건강정보
강북삼성병원, 개원 55주년 맞이 'NEW BI' 선포
▲ 강북삼성병원 개원 55주년 기념 NEW BI 선포식. (사진=강북삼성병원)

【건강다이제스트 | 이정희 기자】 성균관의대 강북삼성병원이 개원 55주년을 맞아 기념식을 개최하고, 병원의 방향성을 제시하는 NEW BI를 2일 선포했다.

이번 기념식은 강북삼성병원 신현철 원장을 포함한 200여 명의 내·외빈이 참석한 가운데, ▲개원 기념 영상 상영 ▲기념사 ▲장기근속 직원 표창 수여 등의 순서로 진행했다.

또 이번 기념식에서 신현철 원장은 전 직원이 함께 참여한 '브랜드 프로젝트'로 도출된 미션, 비전, 핵심가치를 선포했다. 강북삼성병원 브랜드 프로젝트는 올해 초 개원 55주년 시기에 맞춰 브랜드 정체성과 방향성을 명확히 정의해보자는 생각에서 시작됐다.

의사, 의료기사, 간호사, 행정 등 다양한 직군 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로 TF팀을 꾸렸고, 해당 직원들이 대·내외 다양한 의견을 받아 심도 있는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6개월간의 ▲조직 진단 ▲국내외 벤치마킹 ▲아이디어 정교화 과정 등을 통해 미션, 비전, 핵심가치가 새롭게 탄생했다.

강북삼성병원의 새로운 미션은 '생명과 인간에 대한 존중을 바탕으로, 평생 건강을 향한 모두의 희망을 지켜갑니다'다. 평생 건강하고 인간답게 살고 싶은 모두의 희망을 지키고 실현하겠다는 의미를 담았다.

비전은 '예방에서 치유까지, 최고의 평생 주치의 병원'으로 일시적으로 병을 고치는 것을 넘어, 전 생애주기에 걸쳐 체계적인 의료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뜻이다. 핵심 가치는 '최고의 실력에 온기를 더하여'로 정해, 최상의 실력으로 육체적인 치유는 물론 온기를 더해 마음까지 치유하겠다는 병원의 다짐을 내포했다.

강북삼성병원은 새롭게 선포한 미션, 비전을 적용하고 확산시키기 위해, 진료 프로세스, 공간 등 환자 경험에 'NEW BI'를 투영시킬 수 있는 지속적인 활동을 이어 나갈 계획이다.

신현철 원장은 기념사에서 "임직원들이 함께 만든 NEW BI로 강북삼성병원 임직원들의 자부심 제고는 물론, 명확한 방향성 설정으로 환자분들이 최상의 의료 가치를 경험할 수 있게 할 것"이라고 밝다.

이정희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북삼성병원#건강다이제스트

이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