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교육
금천구, 드론 활용한 스마트한 산불감시 활동 시행민간 전문 드론업체와 산불예방 및 감시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지난 4일 금천구가 호암산에서 드론을 활용한 산불예방 및 감시활동을 전개했다.

[건강다이제스트 노익희 선임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봄철 건조기를 맞아 서울시 자치구 최초로 드론을 활용한 스마트 산불감시 활동에 나섰다.

매년 청명·한식 시기를 전후해 등산객 등 입산객이 증가하면서 전국적으로 크고 작은 산불이 동시다발로 발생해 왔다.

특히, 지난 3월 노원구 수락산에 산불이 발생해 소방관, 경찰, 구청·산림청 직원 등 약 1천500명의 인력과 소방차 등 장비 55대가 출동했다. 건조한 날씨와 강풍으로 약 660㎡가 넘는 면적을 태웠다.

이에 구는 선제적 산불예방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부족한 산불단속·예방 인력 배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민간 드론전문업체와 지난 3월 18일(수)드론을 활용한 산림재해 예방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드론을 활용하면 전문 인력과 예산 없이 스마트 산불감시 및 예방업무가 가능하다.

이번에 운영하는 산불예방용 드론은 산불예방 방송 송출이 가능한 스피커를 장착, 인력이 미치지 못하는 산림 내까지 광범위한 예방활동을 할 수 있다. 또, 드론에서 촬영한 영상으로 산불발생 초기 확인과 진화가 가능하다.

앞서 구는 4월 4일 금천구 호암산에서 드론을 활용한 스마트 산불예방 및 감시활동을 전개했다.

아울러, 구는 봄철 산불조심기간인 5월까지 산불예방 캠페인과 함께 1회 15분씩 하루 총 3 ~ 5회 드론을 활용한 산불예방 및 감시활동을 실시할 계획이다.

노익희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익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