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삼성전자, 모바일콘텐츠에 특화된 '더 세로' TV 온라인 사전 판매 실시

【건강다이제스트 | 전용완 기자】

삼성전자는 "모바일 콘텐츠를 즐기는데 익숙한 소비자들의 취향을 반영한 라이프스타일 TV, '더 세로(The Sero)'를 27일부터 삼성닷컴과 G마켓, 옥션 등 주요 온라인 채널을 통해 사전 판매한다"고 전했다.

온라인 사전 구매에 참여한 소비자들은 오는 6월 1일부터 순차적으로 제품을 배송받을 수 있다.

'더 세로'는 모바일 콘텐츠에 최적화된 세로 화면과 TV 등 일반 영상을 시청하기 좋은 가로 화면을 자유자재로 전환해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이다.

스마트폰을 TV에 탑재된 NFC(근거리 무선 통신) 인식부에 접촉하면 스마트폰으로 즐기던 각종 SNS, 영화, 게임, 음악 등의 콘텐츠가 미러링을 통해 바로 재생된다.

또한, 4.1채널·60W의 고성능 스피커를 장착해 생생한 사운드를 즐길 수 있도록 했으며 스마트폰에 저장된 음악뿐 아니라 '삼성뮤직' 등 다양한 온라인 음악 서비스를 연동시킬 수 있다.

이 밖에 인공지능 플랫폼 '빅스비'와 리모컨의 내장 마이크를 통해 각종 기능을 음성으로 간편하게 조작할 수 있으며, TV를 시청하지 않을 때는 이미지·시계·사운드 월 등의 콘텐츠를 띄워 개성 있는 인테리어를 연출할 수도 있다.

'더 세로'는 43형 사이즈 1개 모델로 출시되며, 출고가는 189만 원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 추종석 부사장은 "'더 세로'가 출시 전부터 소비자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고 있어 기대가 크다"며 "앞으로도 소비자의 다양한 취향과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제품을 지속해서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전용완 기자  wan7090@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용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