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라이프 반려동물
강아지디스크 원인과 증상, 치료 방법은?활동성 줄고 보행 부자연스럽다면 강아지디스크 의심

【건강다이제스트 | 이정희 기자】 “최근에 저희 집 강아지가 걸을 때마다 앓는 소리를 내요. 원래도 어리광이 심한 편이라 처음엔 그저 어리광인줄 알았는데 이제는 잘 뛰지도 못하고 만지려고만 해도 짖어요. 혹시 어디가 안 좋은 걸까요?”

이런 경우 의심할 수 있는 강아지 질환은 디스크(추간판 탈출증)이다. 강아지 디스크는 반려동물이 인간의 삶에 오랜 세월 함께하면서 한번쯤 겪게 되는 질환 중 하나다. 사람들도 디스크를 흔하게 앓듯이 강아지들도 똑같이 디스크를 앓는다. 집에서 함께 생활하는 강아지가 평소와 다른 행동을 보이거나 몸이 불편하다고 생각되면 이런 부분은 반드시 짚고 넘어가야 오래도록 건강하게 지낼 수 있다.

그렇다면 어떻게 해야 반려견과 오래도록 건강한 삶을 함께할 수 있을까? 강아지의 디스크는 어떻게 발생하는지 그 원인을 알아보고 그에 따른 증상과 치료법은 어떻게 되는지 24시 수동물병원 박수형 원장과 함께 알아보았다.

Q,. 강아지의 디스크는 사람의 디스크 질환과 비슷할 것 같은데 발생 원인은?

A. 강아지의 디스크도 사람의 디스크와 같은 질환이다. 그렇기 때문에 디스크 질환의 발생원인 또한 같다. 사람의 디스크질환 진행이 척추관절의 노화와 물리적 충격에 의해 나타나듯 강아지들에게도 대부분 노화나 물리적 충격에 의해 발생한다. 그 밖에 유전, 체중, 환경 등의 요소가 추가적으로 디스크 진행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Q. 강아지에게 디스크가 왔을 때 증상은?

A. 첫째, 보호자가 안아주려고 할 때 통증이 있는 상태라면 불안정한 자세나 불편한 자세로 주인에게 안겨있어야 한다는 걱정 때문에 불안한 반응을 보일 수 있다.

둘째로 디스크가 생기면 평소보다 활동성이 줄어든다. 척추관절의 통증이나 신경압박이 발생하면서, 뒷다리 쪽의 근력저하나 운동능력이 감소되어 나타나는 증상이다.

셋째로 보행이 부자연스럽거나 어렵다. 디스크가 심해지면 신경압박이 커지고 신경이 눌리면 감각 저하와 마비가 나타나기 때문에 힘이 들어가지 않아 쉽게 주저 않고 다리를 절거나 끌게 된다.

마지막으로 박수형 원장은 “디스크 초기의 경우 근육이완제나 진통·소염제등의 약물을 복용하는 내과적 치료가 있고 중증 디스크로 인해 마비와 운동기능 저하가 왔을 경우, 수술로 신경압박부위의 탈출된 디스크(연골)를 직접적으로 제거해 치료하는 방법이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서 박 원장은 “다만 고려할 것은 강아지의 상태 진단이 정확히 이루어진 상황에서 치료해야 환자와 보호자 모두 만족스러운 결과를 기대할 수 있다. 또 복잡한 수술치료의 경우 다년간의 경험을 통해 숙련된 수의사에게 받아야 신경회복을 최소화할 수 있고 회복 기간 또한 최대한 단축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도움말 | 24시 수동물병원 박수형 원장]

박수형 원장은 충남대학교 수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동대학 내과학 석사과정을 수료했다. 한국수의순환기학회 정회원이며 총무이사를 역임했다.

이정희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아지디스크#수동물병원#박수형#건강다이제스트

이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