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명지병원, 300례 기념 제2회 로봇수술심포지엄 개최
▲ 명지병원, 300례 기념 제2회 로봇수술심포지엄 포스터. (사진=명지병원)

【건강다이제스트 | 이정희 기자】 명지병원(병원장 김진구)이 지난해 3월 로봇수술을 본격 시작한 이후, 1년여 만에 300례 달성을 기념하는 제2회 로봇수술심포지엄을 오는 28일 오후 2시 명지병원 T관 6층 농천홀에서 개최한다.

로봇수술센터(센터장 김현회) 주관으로 진행되는 이번 심포지엄은 지난 1년간 비뇨의학과와 산부인과를 비롯하여 외과, 이비인후과 등에서 다빈치 로봇수술을 시행한 교수들이 로봇수술의 임상경험 및 최신 지견을 공유하는 자리이다.

외과 이경구 교수의 사회가 진행을 맡았고, 유튜브 ‘명지병원’ 채널을 통해서 온라인으로 실시간 공개 중계되는 심포지엄은 원내외에서 로봇수술에 참여하는 의료진은 물론, 로봇수술을 앞뒀거나 고민하는 환자 및 보호자에게 로봇수술의 올바른 정보와 이해를 제공하게 된다.

이번 심포지엄은 두 세션으로 진행되는데, 첫 세션에서는 △Prostate cancer(비뇨의학과 이소연 교수) △Kidney cancer(비뇨의학과 김현회 교수·로봇수술센터장)에 대한 임상경험과 사례를 공유한다.

이어 두 번째 세션인 ‘New Horizon of Robotic Surgery’에서는 유방암이나 갑상선암, 두경부암, 탈장 등에 로봇수술을 적용한 명지병원의 노하우와 실적, 또 구강 접근을 통한 로봇수술 트렌드 등을 살펴본다.

발표 세부내용으로는 △Single port Robotic total extraperitoneal hernia repair(외과 박종섭 교수) △Robotic surgery for Breast cancer(외과 신혁재 교수) △Transoral Robotic surgery for Head & Neck cancer(이비인후과 조기주 교수) △Transoral Robotic surgery for Thyroid cancer(외과 김완성 교수)이다.

김현회 로봇수술센터장은 "로봇수술은 현대 의학의 중요한 혁신 중 하나로, 정밀성과 안전성을 높여 환자들에게 더 나은 치료 결과를 제공해왔다“면서, “이번 심포지엄은 짧은 시간동안 급성장한 명지병원 로봇수술센터의 역량과 성과를 공유하고, 더 나은 로봇수술법을 탐구하고 공유하는 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희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hy#FC서울#건강다이제스트

이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