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건강정보
부산대병원, 항암제 조제 로봇 도입
▲ 정성운 부산대병원장 등 관계자들이 항암조제로봇 가동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부산대병원)

【건강다이제스트 | 최민영 기자】 부산대병원이 암환자 치료 향상과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항암제 조제 로봇인 '키로 온콜로지'(KIRO Oncology)를 도입했다.

도입된 항암조제로봇은 정확한 용량의 항암제 조제와 제조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오류를 차단하는 것이 특징이다. 약이 제조되는 내부는 청정한 공기 질 유지로 무균 환경에서 약품의 조제가 이뤄지며 두 개의 로봇 팔이 약품을 녹이고 조제해 소수점까지 정확하게 조제한다. 자동세척 시스템으로 무균적 관리도 가능하다.

최인아 부산대병원 조제팀 UM은 "조제 시간 단축과 오류 감소로 병원 운영의 효율성을 가져오고 의료 폐기물 감소 효과도 있어 ESG 경영 실천에도 기여할 수 있다"고 말했다.

도입한 항암조제로봇은 병원 마스코트인 '키미와 보미'의 이름을 따 '키미봇'으로 정했고 앞으로 '보미봇'도 도입한다. 지역암센터 리모델링 후 항암조제실에 설치할 예정이다.

최민영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대병원#건강다이제스트

최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