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건강정보
퍼펙트비뇨의학과, 리줌 시술 도입해 전립선비대증 개선최소 침습적인 방법으로 성기능 보전성과 안전성 확보
▲ 리줌 시술에 대해 비뇨기과 전문의들에게 강연하는 퍼펙트비뇨의학과 한병규 원장. (사진=퍼펙트비뇨의학과)

【건강다이제스트 | 김현성 기자】 퍼펙트비뇨의학과의원(원장 비뇨의학과 전문의 문기혁, 한병규)은 전립선비대증 치료에 ‘리줌’ 시술을 도입해 활발하게 시행하고 있다고 2일 밝혔다.

‘리줌’ 시술은 정확하게는 ‘수증기 이용 경요도 전립선 절제술’이다. 작년에 보건복지부로부터 신의료기술 인증을 받았다. 해당 시술은 요도로 삽입하는 전달 장치를 통해 수증기를 전립선 조직에 방출해 비대해진 전립선 조직을 제거함으로써 소변의 흐름을 개선시키는 치료 방법이다. 특히 30~80cc 크기의 전립선 비대증 환자들에게 치료 효과가 좋고, 성기능 보전성과 안전성을 확보했다.

리줌 시술은 미국, 일본 등 해외에서 먼저 활발하게 시행되어 왔는데, 최소 침습적인 방법으로 성기능 저하나 합병증을 유발하지 않는다. 미국 텍사스대학교 사우스웨스턴 메디컬센터의 케네스 골드버그(Kenneth Goldberg, M.D.) 교수는 리줌 시술의 효과성과 안전성에 대해 2016년과 2021년 미국 비뇨의학회 학술지(Journal of Urology)에 발표하기도 했다. 작년에 리줌 시술을 도입한 퍼펙트비뇨의학과 한병규 원장은 케네스 골드버그(Kenneth Goldberg, M.D.) 교수에게 시술 방법 등을 전수받고 활발하게 리줌 시술을 시행하고 있다.

퍼펙트비뇨의학과 한병규 원장은 “전립선비대증은 환자 상태와 전립선 크기에 따라 다양한 수술 및 시술 방법을 고려해야 한다”면서 “80cc 이상의 전립선 비대증 환자에게는 홀렙 수술이 효과를 보이고, 그 이하의 전립선 비대증에 대해서는 리줌 시술을 시행하면 여타 시술처럼 몸 안에 영구적으로 남는 물질없이 전립선 크기를 30% 정도 줄일 수 있다”고 말했다.

김현성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퍼펙트비뇨의학과#한병규#건강다이제스트

김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