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건강정보
한국당뇨협회, 노인맞춤돌봄서비스 현장 종사자 1800명 대상 기부
▲ 한국당뇨협회가 노인맞춤돌봄서비스 현장 종사자 대상으로 혈당측정기를 지원했다. (사진=한국당뇨협회)

【건강다이제스트 | 이정희 기자】 (사)한국당뇨협회(이하 협회)가 정부의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사업을 수행하고 있는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이하 센터)에 혈당측정기 1800대를 기부했다.

이번 지원사업은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1월까지 진행했다. 대상자는 현장 종사자인 전담사회복지사 및 생활지원사 1800명이다. 기부는 협회와 혈당측정기 제조업체 ㈜아이센스가 공동 주관했던 ‘2022 우리 가족 내 친구 혈당체크’ 캠페인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혈당 관리의 기본은 혈당 수치를 아는 것에서 시작한다. 이것을 자가혈당측정으로 활성화하는 것이 캠페인의 골자다. 참고로 자가혈당측정이란 혈당측정기로 스스로 혈당을 체크하는 혈당 관리법을 말한다.

독거노인 대상 현장 서비스를 제공하는 전담사회복지사와 생활지원사에게 혈당측정기를 지원함으로써 혈당 관리의 중요성을 체감하게 하는 것이 해당 사업의 목적이다. 현장 종사자들부터 자가혈당측정의 필요성을 인지해야 향후 독거노인을 대상으로 혈당 관리의 중요성을 전달할 수 있기 때문이다.

혈당측정기를 지원받은 4년차 생활지원사 김 씨는 “가족력으로 인해 당뇨병 약을 복용 중인데 혈당측정기 세트를 받아 기쁘다”고 전했다.

현재 한국은 고령인구 비율이 14%가 넘는 고령사회에 진입했다. 초고령사회(고령인구 비율 20% 이상)를 앞두고 있는 시점에 고령자의 당뇨병 유병률도 점차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협회 관계자는 “이번 기부 활동은 전담사회복지사 및 생활지원사를 시작으로 추후 독거노인을 대상으로 한 당뇨병 예방 교육을 확대하는 것이 올해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이정희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당뇨협회#당뇨병#건강다이제스트

이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