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장수·중장년
[정현초의 건강시크릿] 발기부전 개선! 정력 증강! 천연요법 어떨까?2022년 4월호 150p

【건강다이제스트 | 정현초 영양생리학 박사】

서로 친한 중년 이상 남성들의 모임에 자주 등장하는 주제 중의 하나는 성에 관한 재미있는 이야기이다. 가운데 있어야 할 양기가 점점 올라가 입에 머무는지 하는 말들이 무슨 무용담 같기도 하고, 어떤 것은 ‘구라’가 너무 세서 황당무계하게 들린다.

그런데 확실한 것이 있으니 그들의 정력이 예전 같지 않다는 사실이다. 그런 모임에서나 건강 상담을 할 때 발기가 제대로 되지 않거나 정력이 떨어져서 고민하는 남성들이 적지 않다. 그렇다면 숱한 남성들의 고민 발기부전을 천연요법으로 다스릴 순 없을까? 발기부전 걱정 뚝! 정력을 증강하는 법까지 알아보자.

80대에도 섹스를?

옛날부터 정력이 왕성하고 성기능이 원활한 사람은 건강하다고 생각했다. 미국에서 60세 이상 5,700명을 대상으로 성생활 실태를 조사한 적이 있다. 그 조사에 따르면 60대의 53%가 주 1회 이상 왕성하게 성을 즐기고 있다고 한다. 중년을 지나면서 발기부전의 횟수가 증가하지만 나이 자체가 원인은 아니다. 나이가 들면서 발기의 강도와 사정(射精)량이 감소하는 것은 사실이지만 발기 능력은 여전히 보유하고 있다. 어떤 남성은 80대에도 정력이 왕성하여 섹스를 즐긴다고 한다.

혈관성 성기능 장애가 ‘부지기수’

서른이 되기도 전에 성욕이 감퇴하거나 성기능 장애가 시작되는 사람도 더러 있다. 한 연구에 의하면 50세 이상 남성 중 25% 이상이 발기부전과 조루증이 있다고 한다.

성기능에 문제가 있거나 성욕이 떨어진 사람은 자신감을 잃고 고민하는 경우가 많다. 그 문제를 해결하려고 용기를 내서 의사를 찾아가면 여러 가지 검사를 한 다음 대개는 정신적인 원인에서 비롯된 신경성 증상이라고 말한다. 스트레스, 우울증, 성교에 대한 공포, 근심, 걱정 등을 이르는 말이다.

그러나 대부분의 성기능 장애는 혈관성 발기 장애와 같은 생리적 기능에 이상이 있을 때 많이 발생한다.

발기 메커니즘 알아보면…

혈관과 음경의 발기 사이에는 매우 밀접한 관계가 있다. 발기는 음경 내에 있는 해면체가 혈액을 흡수하여 팽팽한 상태이다. 즉, 해면체에 있는 수많은 동공들이 평소에는 거의 비어 있다가 정신적 혹은 물리적 자극을 받아 흥분되면 음경 동맥 모세혈관으로부터 피를 빨아들여 동공들을 가득 채우고 문을 닫게 된다. 이것이 발기 상태이다. 성행위가 끝나면 닫혔던 그 문이 열려 혈액이 해면체로부터 빠져나가서 음경이 원위치로 돌아간다.

혈관성 발기 장애는 음경이 모세혈관으로부터 피를 빨아들이지 못하거나, 피를 빨아들이지만 피를 머금지 못하고 바로 내보내는 상태를 말한다.

이러한 현상은 주로 동맥경화나 고혈압 환자들에게 나타난다. 50세 이상의 발기부전 남성 중 50%가 음경 동맥에 경화 현상이 있다고 한다.

발기부전·정력 저하 부르는 주범들

• 심혈관 질환 : 발기부전과 심혈관 질환은 서로 연결되어 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의사와 상의해야 한다.

• 호르몬 불균형 : 낮은 테스토스테론은 종종 발기부전 및 정력 약화와 관련이 있다. 전체 테스토스테론과 유리 테스토스테론의 수치를 확인하고 해결책을 찾는다.

• 노화

• 고혈압

• 비만

• 당뇨병 : 당뇨병 환자는 동맥경화에 걸리기 쉽고 신경작용에 이상이 생길 수 있다. 당뇨병 환자의 50%가량이 발기 장애가 있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 좌식 생활 방식

• 심리적 요인(예 : 우울증, 불안, 스트레스, 낮은 자존감 등)

발기부전 개선하는 생활습관

• 규칙적인 운동

• 건강한 체중 유지

• 항산화제가 풍부한 음식 섭취

발기부전 해결하고 정력을 증강하는 천연물질들

테스토스테론 | 남녀 모두를 흥분시키는 필수 물질

남녀 모두에게 성욕을 자극하는 가장 중요한 물질은 테스토스테론 호르몬이다. ‘테스토스테론’이라는 단어는 사실상 리비도 혹은 성욕과 동의어이다. ‘남성호르몬’이라고 부르는 말에서 알 수 있듯이 여성은 자연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의 수치가 훨씬 더 낮다. 여성이 일반적으로 남성보다 성욕이 낮은 것도 이 때문이다.

남녀 모두 나이가 들수록 테스토스테론 수치와 성욕이 감소한다. 폐경 후에 많은 여성의 테스토스테론 수치가 매우 낮아져서 성욕이 급격히 떨어진다. ‘테스토스테론 대체요법’으로 성기능을 향상시키고 즐겁게 생활하는 사람들의 숫자가 점점 증가하고 있는 것도 이 때문이다. 다만 한 가지 주의할 점은 여성의 테스토스테론 수치가 비정상적으로 높아지면 수염이 나거나 허스키한 목소리로 변하는 등 남성의 특징이 나타날 수도 있다.

새벽마다 텐트를 치는 남자는 일단 건강하다고 할 수 있을까? 테스토스테론은 성욕과 정력뿐만 아니라 힘과 활력을 치솟게 한다. 인류 초기 사바나 시절에 남자들은 먼동이 트면 사냥을 나갔다. 꼭두새벽에 그들의 강력한 힘의 원동력은 급상승한 테스토스테론이었다. 여성들에 비해 진화가 더딘(?) 남성들은 아직도 새벽이면 사냥을 나가 음식물을 구해야 하는 책임감 때문에 남성호르몬이 상승하고 텐트를 치는 것이다.

한 가지 재미있는 일화를 소개한다. 필자의 박사 과정 지도교수와는 사제지간이라기보다 오히려 친구처럼 지냈는데 하루는 필자가 “한국에는 새벽에 그것이 서지 않는 남자와는 동업하지 말라는 말이 있다.”고 하니까 “그럼 네 나라에서는 동업하기 전 새벽에 그것이 서는지 확인하냐?”고 되물어서 한바탕 웃은 적이 있다.

동양 학생을 처음 지도했던 아일랜드인(Irish) 교수는 꽤 진지하게 물었다.

트리블러스 | 성욕 증진

트리블러스(Tribulus terrestris)는 오래 전부터 인도와 중국 전통의학에서 약재로 사용되어왔다. 트리블러스 추출물은 테스토스테론의 수치를 증가시켜 남성의 보디빌딩 또는 성기능 향상을 돕는다고 하여 1980년대부터 건강보조제로 판매되고 있다. 그러나 사람을 대상으로 테스토스테론의 수치를 높인 확실한 연구 결과는 아직 발표되지 않았다. 다만 비교적 안전하고 다음과 같은 잠재적인 건강상의 이점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복용한다.

• 항산화 특성이 있다.

• 성욕을 높인다.

• 혈당 수치를 낮춘다.

• 혈압을 낮춘다.

• 염증을 줄인다.

• 신장 결석을 치료한다.

• 통증을 완화한다.

요힘비 | 촉각 및 성욕 증진, 다중 오르가즘에 이르게 한다

요힘비(Yohimbe)는 아프리카 상록수 코리난테(Corynanthe) 껍질로 만든 건강보조식품으로 활성성분은 요힘빈(Yohimbine)이다.

일반적으로 발기부전 치료에 사용되는데 성욕을 증진한다고 알려졌다. 또 체지방 감소에 도움이 된다고 하여 점점 더 많은 보디빌더들이 복용하고 있다. 위장 장애, 심박수 증가, 심장마비, 발작, 급성 신장 손상 등 부작용이 있다고 하여 캐나다, 호주, 영국을 포함한 여러 나라에서 사용 금지 품목으로 분류되어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많은 사람들이 우편과 온라인을 통하거나 혹은 건강보조식품점에서 구매하여 복용하고 있다. L-아르기닌과 함께 복용하면 발기 기능 개선 효과가 더 좋아진다.

L-아르기닌(arginine) | 지속력과 반응 강도를 높여준다

아르기닌은 필수 아미노산 중 하나이다. 혈관 확장제 산화질소(nitric oxide : NO) 형성을 도와 음경으로 혈류를 증가시켜서 남성의 발기 크기, 경도 및 빈도를 증가시킨다. 여성의 경우 아르기닌은 지속력(스태미나)을 증가시킨다. 한 여성이 그녀의 의사에게 했던 이야기를 들으면 아르기닌의 효과를 짐작할 수 있다. “의사는 내가 밤에 몇 번이나 그것을 한다고 말했을 때 거의 의자에서 떨어질 뻔했어요. 그는 지금 확실히 아르기닌을 복용하고 있지요.”

에피미디엄 | 성 기능 향상

구어체로 ‘뿔난 염소 잡초(horny goat weed)’라고 불린다. 에피미디엄(Epimedium)에서 추출한 성분 이카린(Icariin)을 복용하면 발기 및 성기능이 향상된다.

인삼 | 정력제

인삼에 관해서는 더 설명이 필요 없다. 인삼은 서양인들에게 그냥 정력제로 통한다.

마카(Maca) | 성욕 증가

마카는 남미 페루의 겨자과 뿌리채소로, 신진대사를 촉진하고, 체중 조절에 도움이 되며, 에너지를 증가시키고, 기억력을 향상시키며, 스트레스와 우울증을 감소시킨다. 임상 연구에 따르면 마카는 성호르몬 생산을 촉진하고 성욕을 증가시킨다고 한다. 매우 오래된 물질인데 최근에 한국에서 인기가 좋은가 보다. 필자가 자주 시청하는 동영상의 광고를 생각하니 웃음이 나온다.

은행 | 발기 개선

믿거나 말거나 기억력 향상을 위해 복용한 남성 노인 환자에게서 발기 개선 효과가 우연히 발견되었다고 한다. 음경의 혈관에 산화질소 생체 이용률을 증진하여 혈액의 흐름을 촉진하고 발기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 외에 정력제로 사용되는 천연물질로는 캠페리아(Kaempferia parviflora), 무이라 푸아마(Muira Puama), 다미아나(Damiana), 통캣 알리(Tongkat ali), 콜린, 비타민 B5 등 이루 헤아릴 수 없을 정도로 많다. 적절히 활용하는 것도 도움이 될 것이다.

정현초 칼럼니스트  drbiomed@hotmail.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초#발기부전#천연요법#건강다이제스트

정현초 칼럼니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