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라이프
참기 어려운 마스크 속 입냄새, 원인과 해결 방법은?위장 문제, 스트레스, 비염 등 원인 다양해…검사 후 맞춤 치료해야

【건강다이제스트 | 이은혜 기자】 코로나19가 장기화하면서 마스크 착용은 생활화가 되었다. 마스크 착용을 통해 사람들은 자각하지 못했던 자신의 입냄새를 깨닫는 경우가 많다. 하루 종일 마스크를 쓰고 생활하다 보니 마스크 속에서 나는 입냄새로 괴로워한다.

입냄새는 사람을 위축시키는 부분 중 하나다. 사람들은 입냄새가 난다고 느껴질 때 흡연 혹은 커피, 우유, 마늘, 양파 등과 같은 음식 때문은 아닌지 지난 식습관을 되돌아본다. 만약 음식으로 인한 냄새라면 대개 꼼꼼한 양치질과 구강 위생 관리를 통해 해결할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남아있는 오랜 입냄새는 단순 가글 사용, 양치질만으로는 개선하기 어렵다.

양치를 꾸준히 하고 구강관리를 꾸준히 하지만 입냄새가 나는 것을 자각하면 구강 외에서 원인을 찾아야한다. 마스크 속 입냄새의 발생은 하루 아침에 발생한 것이 아닐 것이다. 자각하지 못했을 뿐 오랫동안 체내에서 발생했을 가능성이 높다.

입냄새 원인은 다양하다. 먼저 식생활이 불규칙하거나 과식, 음주, 잦은 밀가루 음식 섭취 시 위장에 무리가 가면서 위열의 발생으로 구취가 날 수 있다. 위열이 있으면 음식물이 소화되기 전에 위에서 발효가 일어나 악취가 발생한다. 이것이 식도를 타고 올라와 입냄새로 이어지는 것이다. 또 스트레스와 피로 누적 등의 이유로 인해 면역력이 저하되어 입냄새가 발생할 수 있다.

또 요즘 같은 날씨에는 비염이 있는 환자들의 후비루와 같은 문제도 입냄새의 원인이 된다. 우리의 코 안쪽에는 부비동이라는 구멍이 있다. 콧물이 들어가는 구멍과 나오는 구멍으로 나뉘어 있다. 나오는 구멍이 막혀 농이 차 염증이 생기면 축농증이라고 부른다. 농이 고이면 세균 증식으로 인해 악취가 발생하고 이것이 입냄새로 이어진다. 또 코가 막혀 입으로 숨을 자주 쉬면 구강 건조가 일어나 입냄새의 원인이 될 수 있다.

이 외에도 갱년기, 다이어트, 편도결석 등 개인적인 이유로 인해 입냄새가 발생하는 경우도 있다.

이에 9치한의원 하성룡 원장은 “구취 원인은 환자마다 다르다. 따라서 의료기관의 정밀 진단을 통해 정확한 원인을 파악하고 그에 맞는 치료를 받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서 하 원장은 “개개인의 정확한 구취 원인 파악을 위해서는 적외선 체열, 자율 신경검사, 구강건조 검사, 체성분 검사, 오랄크로마 측정, 일산화탄소 검사와 같은 정밀 검사를 해보는 게 좋다”고 덧붙였다.

검사 완료 후 이를 토대로 각각의 원인에 맞는 맞춤 치료를 해야 증상 호전 및 재발 방지를 기대할 수 있다는 것이다.

마지막으로 하성룡 원장은 “정확한 구취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서는 입냄새 검사를 통해 정확한 진단이 우선”이라면서 “이를 토대로 의료진과의 구체적인 상담을 통해 각자에게 맞는 치료 방법과 주의사항을 잘 지키면 구취 제거가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도움말 | 9치한의원 하성룡 원장]

이은혜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9치한의원#입냄새#하성룡#건강다이제스트

이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