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건강정보
허벌라이프 뉴트리션, NAB 자문 위원회 새 멤버로 오범조 가정의학과 교수 영입종합적 건강 관리 경험 및 영양의 중요성에 높은 이해도 갖춰
▲ 가정의학 전문의인 오범조 박사, 허벌라이프 뉴트리션 자문위원회에 합류.

【건강다이제스트 | 이은혜 기자】 글로벌 뉴트리션 전문 기업 허벌라이프 뉴트리션 Herbalife Nutrition(NYSE:HLF))이 자사의 뉴트리션 자문위원회(Nutrition Advisory Board, NAB)의 새 멤버로 오범조 교수를 영입했다고 2일 밝혔다.

가정의학 전문의인 오범조 교수는 현재 서울대학교병원 운영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에서 임상부교수 및 가정의학과 과장으로 근무하고 있다.

허벌라이프 뉴트리션의 켄트 브래들리(Kent Bradley) 건강 및 뉴트리션 수석 책임자는 "모든 연령대의 종합적인 건강 관리에 대한 풍부한 경험을 비롯해 공중보건을 위한 영양의 중요성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갖춘 오범조 교수는 우리 회사의 영양학과 과학, 보건 분야 전문가 팀에 귀중한 자산이 될 것"이라면서 "사람들이 건강한 라이프스타일을 지킬 수 있도록 영감을 주고 비만 및 급속한 고령화 인구 등 주요 문제들에 있어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오범조 교수는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동대학 보건대학원 보건학 석사를 취득했다. 2021년에는 영양학 저널(Nutrients)에 "식습관 및 수면의 질과 비만과의 관련성 연구", 2020년에는 대한스포츠의학회에 "Global Physical Activity Questionnaire(GPAQ)를 이용하여 평가한 한국인의 신체활동 양상과 관련 요소" 등을 포함해 다수 의학전문지 및 의학저널의 공동 저자로 참여한 바 있다.

허벌라이프 뉴트리션 자문위원회(Herbalife Nutrition Advisory Board, NAB)는 전 세계 뉴트리션, 과학, 건강 분야를 선도하는 전문가로 구성돼 있다. 회사 소속 독립 멤버들이 건강하고 활기찬 라이프스타일을 영위하고 균형 잡힌 영양을 섭취할 수 있도록 교육 및 훈련을 전담하고 있다.

현재 허벌라이프 뉴트리션 아태지역 NAB에는 홍콩의 천전위 박사(Zhen-Yu Chen), 대만의 왕친쿤 박사(Chin-Kun Wang), 태국의 코라코드 파니치 박사(Korakod Panich) 등이 소속돼 있다.

이은혜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벌라이브#오범조#건강다이제스트

이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