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건강정보
연세사랑병원, 자체 헌혈 캠페인 누적 참여인원 500명 돌파코로나 대응 단계 맞춰 시간당 3~4명씩 사전예약 헌혈 진행
▲ 코로나 19 사태 이전인 지난 2019년 진행한 연세사랑병원 헌혈 행사. (제공=연세사랑병원)

【건강다이제스트 | 이정희 기자】 연세사랑병원은 자체 운영하는 헌혈 캠페인을 통해 누적 인원 500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해당 병원은 지난 8월 코로나 19 대응 단계에 맞춰 시간당 3~4명으로 제한해 사전예약한 임직원 90여 명 중 50여 명이 헌혈에 동참했다. 이날 참여하지 못한 직원들은 혈액원에서 직접 헌혈을 참여하는 등 올해만 약 100여 명의 직원이 헌혈에 참여했다. 이로써 헌혈 누적 인원 500명을 돌파했다.

개원 이래 꾸준히 ‘사랑의 헌혈 행사-Give Blood Save a Life’를 실천하고 있는 연세사랑병원은 혈액 수급이 어려운 환자를 위해 매년 정기적으로 헌혈 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러한 사회공헌 활동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2019년 대한적십자사 서울남부혈핵원으로부터 감사패를 받은 바 있다. 또 ‘대한 적십자 창립 행사’에서 공로상도 받았다.

연세사랑병원 헌혈 캠페인 담당자는 “우리나라는 매년 혈액 수급 위기상황에 놓여 있다”면서 “이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임직원 모두가 솔선수범하는 모습으로 헌혈 운동에 동참하고 있다”고 말했다.

해당 병원은 헌혈 캠페인 외에도 의료 사각지대 어르신과 경제적인 상황으로 치료를 제때 받지 못하고 있는 환자에게 꾸준히 의료봉사를 실천하고 있다.

이정희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세사랑병원#고용곤#헌혈#건강다이제스트

이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