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건강정보
의정부성모병원 김찬준 교수, 한국연구재단 기본 연구사업 선정
▲ 김찬준 교수

【건강다이제스트 | 이은혜 기자】 가톨릭대학교 의정부 성모병원 순환기내과 김찬준 교수가 급성심근경색의 새로운 면역치료제 연구에 나섰다.

김찬준 교수는 2021년도 한국연구재단 기본 연구사업에 선정돼 2024년 2월 29일까지 연구를 할 예정이다. 전 세계에서 가장 높은 사망률을 보이는 질환인 급성 심근경색의 예후 개선을 위한 연구다.

현재 급성 심근경색의 초기 단계에서 폐쇄 혈관의 재관류를 위한 치료는 많이 발전했으나, 재관류 치료 이후 심장 자체의 기능 저하에 따라 중장기적으로 사망하는 경우가 많다.

김 교수는 세포 기반 심장치료 연구를 추진할 예정이다. 사람 제대혈 유래 골수성 억제세포(Cord blood derived Myeloid Suppressor cells, CBMS)를 이용한 치료 방법이다. 이는 앞으로 진행에 따라 급성 심근경색의 새로운 면역치료제를 제시하는 것은 물론, 면역억제 세포의 대량 생산방법 고안으로 세포 치료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은혜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준#의정부성모병원#건강다이제스트

이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