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라이프 식품·영양·레시피
내 몸에 약이 되는 부추 음식 2가지 DIY

【건강다이제스트 | 최민영 기자】 낮 기온이 오르며 봄이 찾아왔다. 봄나물 중 흔하게 먹는 부추에 대해 소개한다.

부추는 백합과에 속하는 다년생 초본으로 우리나라 전역의 산과 들에서 자생하거나 농가에서 재배하고 있다. 대개 봄부터 가을까지 3~4회 잎이 돋아나며, 여름철에 꽃이 피고 열매가 익는다.

성질은 약간 따뜻하고 맛은 시고 맵고 떫다. 비타민 A와 C가 풍부하다. 부추에 들어있는 당질은 대부분 포도당과 과당의 단당류로 돼 있다. 냄새는 독특한 유황화합물로 특유의 향미가 있다. 물에 데치면 냄새가 약해진다.

<동의보감>에 부추는 '간(肝)의 채소'라 하여 "김치로 만들어 늘 먹으면 좋다"고 했을 정도로 간 기능 강화에 좋다. <본초강목>에는 "부추 생즙을 마시면 천식을 다스리고 어독(魚毒)을 풀며 식은땀을 그치게 한다"고 나와 있다.

예부터 강력한 강장제로 꼽혔다.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하고 소화기관을 튼튼하게 해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부추전, 부추김치, 부추잡채,부추짠지를 만들어 먹거나 오이소박이 속으로 넣어 먹기도 하고, 살짝 데쳐 먹기도 한다.

부추를 맛있게 먹는 방법 2가지를 소개한다.

◆ 시원하게 마시는 '부추 케일즙'

재료: 부추 100g, 케일 500g, 사과 1개

만드는 방법: 재료를 씻어 적당히 잘라 녹즙기에 넣고 갈아 마신다.

효과: 혈액순환을 촉진하며 정혈 작용을 한다.

◆ 영양 간식 '부추전'

재료: 부추 100g, 소금 약간, 우리밀가루 1/2컵, 찹쌀가루 2큰술, 현미유, 붉은 고추

만드는 방법: 1. 부추는 물에 헹궈 씻어 4cm 길이로 자른다.

2. 붉은 고추는 채로 썬다.

3. 볼에 밀가루, 찹쌀가루 및 물을 넣고 반죽한다.

4. 손질한 부추, 붉은 고추에 밀가루를 솔솔 뿌려 반죽에 섞는다.

5. 팬에 기름을 두르고 한 국자씩 지져낸다.

6. 그릇에 담고 양념장을 곁들인다.

최민영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추#건강다이제스트

최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