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라이프 뷰티·다이어트·피트니스
피부 건강에 좋은 비타민 3가지

【건강다이제스트 | 이은혜 기자】 비타민은 섭취하는 것으로만 알고 있는 사람이 많다. 비타민은 섭취도 중요하지만 발랐을 때도 피부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다. 피부 건강에 좋은 비타민 3가지를 살펴보자.

◆ 비타민A: 비타민 A는 레티노산, 레티놀, 레티놀 프로피오네이트 형태로 사용한다. 이중 레티노산은 세균을 없애 여드름을 줄여준다. 피부 표면의 죽은 세포층이 두꺼워지지 않게 한다. 모공을 막는 유분기를 감소시켜 육안으로는 모공 크기가 줄어든 것처럼 보이게 한다.

바르는 비타민A는 피부의 엘라스틴 섬유와 건강한 구조의 콜라겐, 자연 수분 공급제인 히알루론산을 증가시킨다. 색소 침착도 완화한다. 여드름, 주사, 지루성 피부염의 일차 치료제로 사용한다.

레티노이드는 햇빛에 손상된 피부를 치료할 수 있는 성분이다. 피부를 부드럽게 하고 주름을 완화한다.

비타민A를 바를 때는 밤에 바르는 것이 효과적이다.

◆ 비타민C: 피부의 물 기반 항산화제의 하나다. 비타민C는 콜라겐과 엘라스틴을 활발하게 하고 피부 건강을 증진하기 위해 밤에 사용한다. 비타민C는 피부 안에서 자외선에 노출하기 전까지 오랜 시간 머무를 수 있다.

비타민C는 피부에 햇빛으로 인한 화상과 주름이 생기지 않도록 막아준다. 자외선 노출 후 생기는 활성산소와 염증을 줄이고 주사로 인해 얼굴이 붉어지는 것도 완화시킨다.

비타민C는 비타민A와 함께 사용하면 상승효과를 얻을 수 있다.

◆ 비타민E: 지용성 항산화제로서 인체에서 생산하는 기름인 피지와 피부의 가장 바깥에 있는 죽은 표면세포까지 도달한다. 바르는 비타민E가 피부에 긍정적인 변화를 가져오기 위해서는 디엘알파토코페롤의 형태가 되어야 한다. 많은 크림이 사용자가 쓰기 쉬운 형태인 토코페롤 아세테이트 형을 포함하지만 이것은 알파 토코페롤만큼의 효과를 내지 못한다.

비타민C는 비타민E를 필요로 한다. 비타민C는 수용성으로 피부 수용성 부분의 활성산소를 청소하는 데 효과적이다. 비타민E는 같은 방법으로 지용성 부분에 작용한다.

비타민E와 C는 자외선차단제와 함께 사용하거나 밤에 사용하도록 한다.

이은혜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비타민#피부#건강다이제스트

이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