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건강정보
스테인리스 조리기구 연마제 꼼꼼히 제거하는 법
▲ 제공= 식약처 카드뉴스


【건강다이제스트 | 이정희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코로나19로 가정에서 식품을 조리해 먹는 경우가 많아짐에 따라 환경 친화적인 스테인리스 조리기구를 안전하게 사용하는 방법에 대해 안내했다.

스테인리스는 녹이 쉽게 생기지 않고 내구성과 내열성이 뛰어나 냄비 등 조리기구에 많이 사용한다. 안전하게 사용하려면 몇 가지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새로 구입한 제품에는 연마제 성분이 일부 남아 있을 수 있으므로 종이타월에 식용유를 묻혀 깨끗이 닦아야 한다. 연마제란 금속의 표면을 깎거나 매끄럽게 하기 위해 사용하는 재료다.

또 사용하고 있는 기존 제품을 세척할 때는 수세미로 잘 닦이지 않는 탄 자국이나 찌든 때는 식초를 희석한 물을 넣고 충분히 끓인 후 닦아내면 도움이 된다.

▲ 제공= 식약처 카드뉴스

스테인리스도 물기가 남은 채 보관하면 녹이 발생할 수 있다. 사용 후에는 건조하게 보관하고 녹을 제거하려면 금속 전용 세정제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

금속제 주방기구를 안전하게 사용하려면 프라이팬이나 냄비에 조리한 음식을 그대로 두지 말고 식품용 용기에 옮겨 보관하도록 해야 한다.

산성 식품이나 염분이 많은 음식을 금속제 주방기구에 장시간 보관하면 용기 표면이 손상될 수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산성 식품은 식초, 토마토 등이며, 염분이 많은 음식은 절임, 젓갈류 등이 있다.

식약처 관계자는 "앞으로도 일상생활에 안심을 더할 수 있도록 생활밀착형 안전 정보를 적극 발굴해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식품용 기구 등의 올바른 사용 정보는 식품안전나라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정희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식약처#스테인리스#식품의약품안전처#건강다이제스트

이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