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건강정보
연세사랑병원, '환자 맞춤형 인공관절' 만족도 높아
▲ 인공관절 경골 적합성 비교.

【건강다이제스트 | 이은혜 기자】 연세사랑병원 인공관절 연구팀은 '환자 맞춤형 인공관절'은 기존의 인공관절과 비교했을 때 더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고 14일 밝혔다.

이 연구결과는 인용지수(Impact factor) 3.3으로 평가를 받는 학술지 ‘저널 오브 클리니컬 메디신’(Journal of Clinical Medicine)에 게재됐다.

전 세계에서 인공관절 수술의 만족도는 81% 정도다. 만족도가 떨어지는 원인은 수술 후 통증, 강직성, 불안정성 등 다양하다.

그동안 만족도를 올리기 위해 3D 맞춤형 수술도구, 네비게이션 수술, 로보닥, 바이오센서 등을 활용한 기법이 등장했다. 이러한 수술법은 고식적인 인공관절 수술과 비교했을 때 정확성과 안정성을 높였다는 평가를 받지만 만족도 향상이 눈에 띄게 높아지진 않았다.

연세사랑병원 측은 “수술 후 통증, 강직성, 불안정성을 야기하는 것은 바로 인공관절과 무릎 모양의 불일치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수년 전부터 미국, 캐나다, 스위스 등 전 세계 인공관절 제조사가 '개인 맞춤형 인공관절'을 개발, 임상에 돌입하고 있다. 연세사랑병원 인공관절연구팀 역시 변화에 맞춰 '환자 맞춤형 인공관절'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연구팀은 3년여 전부터 3D 개인 맞춤형 인공관절 연구를 이어오고 있다.

고용곤 연세사랑병원장은 “인공관절 수술 후 환자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개인 맞춤형 인공관절 개발이 이뤄지고 있다"며 "환자의 만족도와 인공관절 수명에 도움이 되는 차세대 인공관절을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은혜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세사랑병원#고용곤#인공관절#관절#무릎#정형외과#건강다이제스트

이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