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건강정보
코로나19 대응 "마스크는 입과 코 완전히 가려야 효과"식약처, 올바른 마스크 사용법 소개
▲ 코로나19 상황에서 올바른 마스크 사용법 포스터. (제공= 식약처)

 

【건강다이제스트 | 이정희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일상생활에서 사용하는 마스크의 선택을 돕고 올바르게 착용하는 사용법을 16일 안내했다.

이번 안내는 '비말차단용 마스크(KF-AD)' 신설 등 마스크 선택의 폭이 넓어지고,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생활 방역의 중요성이 강조됨에 따라 추진하게 됐다.

 

보건용, 수술용, 비말차단용 마스크 사용 바람직

식약처는 코로나19 상황에서 마스크를 착용할 때에는 보건용 마스크, 수술용 마스크, 비말차단용 마스크를 사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밝혔다.

'의약외품' 마스크는 미세입자나 비말 등의 차단 성능이 검증된 제품으로, 구매 시 반드시 의약외품 표시를 확인해야 한다.

미세입자 차단은 KF94, KF80, 비말차단용·수술용 순서로 성능이 있다. 이와 반대로 호흡은 비말차단용·수술용, KF80 KF94 순서로 용이하다.

 

▲ 마스크 성능 비교. (제공= 식약처)

 

의약외품 마스크가 없을 때는 천 마스크나 일회용 마스크 등과 같이 공산품 마스크도 도움이 된다. 단 공산품 마스크는 비말차단 성능이 공식적으로 입증되지 않았다.

마스크를 착용할 때는 먼저 손을 깨끗이 씻고, 입과 코를 완전히 가리도록 하고 얼굴과 마스크 사이에 틈이 없는지 확인해야 한다.

또 수건이나 휴지를 사용할 경우 밀착력이 떨어져 성능이 저하되므로 덧대지 말고, 착용하는 동안 마스크를 만지지 않되 만약 닿았을 경우 손을 깨끗이 씻어야 한다.

마스크 착용으로 호흡곤란, 어지러움, 두통 등 이상 반응이 발생할 경우, 개별 공간에서 마스크를 벗고 휴식을 취한 후 증상이 완화되면 다시 마스크를 착용한다.

24개월 미만의 유아나 스스로 마스크를 벗기 어려운 사람은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는 것이 바람직하다.

 

상황별 추천 마스크 체크

 

▲ 코로나19 상황에서 올바른 마스크 사용법 포스터. (제공= 식약처)

 

▷ 의료 관련 상황= 코로나19 의심 환자를 돌보는 경우 KF94 이상의 보건용 마스크를 착용한다. 기침, 목아픔 등 호흡기 증상이 있는 경우, 노인, 어린이, 임산부, 만성질환자 등 건강 취약계층, 기저질환자는 KF80 이상의 보건용 마스크를 착용할 것을 우선 권장한다.

▷ 생활 방역 상황= 다빈도 타인 접촉 직업군, 실내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하는 경우, 실외에서 2m 거리 유지가 어려운 경우 마스크 착용을 권장한다. 특히 밀폐, 밀집, 많은 대화 등으로 비말 생성 가능성이 큰 경우 KF80 이상의 보건용 마스크를 우선 권장한다. 참고로 더운 여름철, 마스크를 장시간 착용해야 하는 환경, 호흡이 불편한 경우 가볍고 통기성이 좋은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이 더 편리하다.

식약처는 "코로나19가 확산되지 않도록 철저한 개인 위생 관리가 중요하다"며 "올바른 마스크 사용법을 참고해 상황과 장소에 따라 적절하게 사용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이정희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스크#보건용마스크#수술용마스크#비말차단용마스크#코로나#코로나19#마스크사용법#건강다이제스트

이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