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다이제스트 전문의에게 듣는다
[트렌드 따라잡기] 동안 얼굴로 되돌리는대원칙 2가지2020년 4월호 98p

동안 얼굴로 되돌리는 대원칙 2가지

10년 가까이 얼굴살 치료를 하다 보니 다양한 생각이 든다.
얼굴살이 많아 고민인 사람도 있고, 얼굴살이 없어 고민인 사람도 있다.
얼굴이 처져서 고민인 사람도 있고, 매일 얼굴이 부어서 고민인 사람도 있다. 아이러니하게도 어떤 사람의 문제는 다른 어떤 사람의 희망사항일 때도 있다.
이렇듯 얼굴살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고민은 각양각색, 천차만별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결코 변할 수 없는 팩트는 동안 얼굴에 대한 열망이다.
많은 사람들의 한결같은 염원 ‘동안 얼굴’의 숨은 비밀을 소개한다.

글 | 디마레클리닉 이하영 원장

가정주부 L 씨는…
45세 가정주부 L 씨는 최근 들어 거울보기가 싫어졌다. 예전에는 동안 소리를 많이 들었다. 그런데 최근 들어 나이 들어 보이는 느낌이 자주 든다. 친구들 모임이나 동창 모임에 가도 또래 친구들이 훨씬 젊어 보였다. 그러면서 자신감도 떨어지고, 웃음도 줄었다.

거울을 보니 유난히 패어 보이는 볼과 다크서클이 눈에 띈다. 팔자 주름도 깊어 보이고, 안 보이던 광대뼈도 툭 튀어나와 보인다. 체중은 그대로인데 얼굴만 쏙 빠진 느낌이다. 10년 전 통통했던 볼살도 없어졌다.

얼굴 윤곽이 그대로 드러나 보였다. 전체적으로 울퉁불퉁한 모습이 보기 싫었다. 다시 10년 전 얼굴로 돌아갈 수 없을까? 거울을 보는데 유난히 불거져 보이는 광대가 미워보였다.

고민 끝에 L 씨는 윤곽 수술을 결정했다. 한 연예인이 윤곽 수술 후 너무나 달라진 모습으로 나타났기 때문이었다. 그녀는 전후 사진을 비교하며 달라진 자신의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다. 그리고는 수술을 적극 권장했다.

L 씨의 친구들도 윤곽 수술을 하면 훨씬 이미지가 좋을 거라고 조언해 주기도 했다. 윤곽 수술 후 훨씬 예뻐진 동창 이야기도 들었다. 그녀는 자신의 광대와 작별하고 싶었다. 남편 몰래 비자금을 털어서 수술했다. 광대를 절골해서 밀어 넣고, 팔자주름 쪽으로는 필러시술을 받았다. 그리고 6개월이 지났다.

6개월이 지나도 그녀는 큰 변화를 느끼지 못했다. 윤곽 수술 후 광대는 줄었지만 인상의 변화는 크지 않았다. 주변에서 “뭐했어?”라는 말을 들을 때는 절망감마저 들었다. 팔자주름에 맞은 필러도 전혀 효과가 없었다. 오히려 팔자주름이 더 깊어진 것 같았다.

비싼 돈 주고 한 수술비도 아까웠지만, 수술 후 고생한 시간이 너무 아까웠다. 거울 보는 시간은 더 줄었다.

얼굴 노화의 가장 큰 특징 3가지
L 씨의 문제는 노화로 인한 볼륨의 감소다. 우리의 얼굴은 25세 전후로 골격이 완성된다. 뼈대가 완성되는 것이다. 그리고 위에 붙어 있는 얼굴살도 비슷한 시기에 완성된다. 그런데 그때부터 바로 노화도 시작된다. 기본 골격을 이루는 뼈뿐만 아니라 뼈에 붙어 있는 얼굴 근육, 얼굴 지방, 바탕질, 피부까지 같이 늙어간다.

얼굴의 노화는 볼륨의 감소를 뜻한다. 뼈가 줄어들고, 근육도 퇴축되며, 지방이 흡수된다. 피부의 탄력도 줄어들면서 처지기 시작한다. 꺼지고 처지는 과정이 노화의 과정이다. 이때 얼굴 노화의 가장 큰 특징이 나타난다.

첫째, 눈 아래쪽 앞광대 볼륨이 줄어드는 것이다. 지방이 줄어들고, 근육이 퇴축되고, 코 주변의 뼈조직도 흡수가 된다. 웃었을 때 잘 생겼던 앞광대의 볼륨이 줄어들게 된다. 동안의 입체감이 사라져 버린다.

둘째, 리프팅 근육(미소근육)의 힘도 떨어진다. 피부 탄력마저 줄면서 처짐까지 생긴다. 팔자주름이 깊어지고, 주름 위쪽으로는 두툼한 얼굴살이 내려오게 된다. 전형적이 노안의 모습으로 바뀌게 된다.

셋째, 광대 아래 볼살이 빠지면서 광대도 돌출되어 보인다. 그 아래로 처짐이 생기면서 턱선마저 무너지게 된다. 갸름했던 턱라인이 사라진다.

동안으로 되돌리는 두 가지 원칙
동안의 가장 중요한 특징은 2가지다. ▶앞광대의 볼륨과 ▶갸름한 턱라인이다. 이 두 가지 요소가 전체적인 윤곽의 이미지를 좋게 한다. 갸름한 턱라인은 얼굴을 작게 하고, 앞광대의 볼륨은 입체감을 부각시킨다.

하지만 나이가 들면 정반대의 모습으로 바뀐다. 현재 L 씨의 모습이다. 앞광대가 줄면서 다크서클이 심해지고, 볼살이 줄면서 광대도 돌출되어 보인다. 팔자주름과 턱 라인에 처짐이 발생한다. 전형적인 노화의 과정을 밟고 있다. 이때 가장 중요한 치료 방침은 크게 두 가지다.

첫째, 사라진 볼륨 회복과 탄력 보강이다. 줄어든 앞볼을 회복하기 위해 앞광대와 볼 쪽 근육을 강화해야 한다. 근육을 살려 볼륨을 회복하는 것이다.

특히 앞광대와 볼 부위는 미소근육이 위치한다. 미소근육 트레이닝을 통해 근육을 키워 줄어든 근육량을 늘여야 한다. ‘아이는’을 생활화 하고, ‘흥해라 흥’을 연습해야 한다. 앞서 말한 미소거울을 이용하면 훨씬 효과적이다.

적절한 체중 관리도 필요하다. 무리한 다이어트로 과도한 체중 감량을 시도할 경우 체지방량만큼 얼굴 지방도 빠지게 된다. 앞광대의 볼륨이 줄어든다. 과거 한 연예인이 무리한 다이어트로 체중감량에는 성공했지만 노안의 모습으로 나타나게 된 이유다.

수술적 방법도 있다. 허벅지나 옆구리의 지방을 채취하여 꺼진 부위에 이식하는 방법이다. 이식된 지방이 생착되면 얼굴 지방으로 자리 잡아서 꺼진 지방 부분을 보충할 수 있다. 밋밋하던 앞광대와 꺼진 볼 부위에 볼륨이 되살아난다.

둘째, 턱 라인 쪽을 해결해야 한다. 여기는 3가지 방법이 있다. 앞광대 치료와 마찬가지로 미소근육을 강화한다. 미소근육은 볼 부위에 위치하여 볼의 처짐을 방지하는 근육이다. 이미 처진 턱 라인을 근육 강화로 당길 수 있다. 미소근육은 리프팅 근육으로 얼굴 처짐을 예방하고 처진 라인을 회복할 수 있는 아주 중요한 근육이다.

얼굴이 잘 붓거나, 잘못된 자세로 림프순환이 잘 안 되는 경우가 있다. 순환장애가 생기는 경우 미세 염증으로 인한 만성 부종을 유발한다. 얼굴이 무겁고 처지게 된다.

이럴 경우 앞서 말한 얼굴 림프 마사지로 정체된 흐름을 좋게 하고, 림프절 관리를 통해 병목 현상을 해결해야 한다. 핑거링과 써클링 방식으로 진행한다.

수술적으로는 처진 지방을 제거하고 리프팅시술을 할 수 있다. 얼굴 지방흡입과 실 혹은 초음파 시술을 병행하는 방식이다. 하지만 수술 후에도 미소근육 트레이닝을 통해 처짐을 예방하는 것이 필수다.

어설픈 조언에 현혹돼선 안 돼!
얼굴살 문제는 다양한 원인에 의해 발생한다. 그래서 정확한 진단과 평가가 필요하다. 지방의 문제인지, 바탕질의 문제인지, 근육의 문제인지, 그리고 안쪽 골격의 문제인지 다방면에 대한 진찰이 필요하다.

주름이 있다고 쉽게 뭔가를 채우거나 보톡스 치료를 받으면 안 된다. 오히려 표정이 어색하거나 증상이 심해질 수 있다. 얼굴은 표정 근육에 의해 항상 움직이는 부위다.

따라서 주름에 넣은 필러는 쉽게 이동할 수 있고, 이동한 필러에 의해 원치 않는 볼륨도 만들어질 수 있다. L 씨처럼 필러를 맞은 후 팔자주름이 더 진해 보이는 경우다. 필러가 주름 바깥으로 이동해서 주름이 더 깊어 보이기 때문이다.

무턱대고 윤곽 수술을 받는 것도 금물이다. 전문가의 정확한 진단과 검사를 통해 필요한 사람만 뼈수술을 받아야 한다. 얼굴이 울퉁불퉁해 보인다고 무조건 윤곽 수술을 받는다면 득보다 실이 훨씬 많다.

어설픈 조언이 얼굴을 망친다. 인터넷상에 돌아다니는 거짓 정보와 잘못된 의학 지식에 현혹되지 말자. 주변의 친구, 지인의 말에 혹해서 그들이 받은 시술이나 수술을 함부로 받으면 큰일 난다. 그들과 당신의 얼굴 상태는 결코 같지 않다. 치료 방침도 다를 수밖에 없다.

같은 시술이나 같은 수술을 받는다고 똑같은 결과가 나올 수는 없다. 착각에서 벗어나라. 당신의 얼굴은 남과 똑같지 않다. 당신의 얼굴은 세상에 하나밖에 없다.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한정판이라는 사실을 명심하자.

이하영 원장은 얼굴살 관리 전문 디마레클리닉 원장이다. 최근 그간의 진료 경험을 담은 <나는 당신이 작은 얼굴을 가졌으면 좋겠습니다>를 펴내 대중들에게 얼굴살 관리에 대한 비법과 노하우를 전하고 있다.
주요 저서는 <나는 당신이 작은 얼굴을 가졌으면 좋겠습니다> <버킷리스트19> <미용성형의 명의 16> <한국의 명의들 40> 등 다수가 있다.

건강다이제스트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건강다이제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