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교육
용산구,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필리핀서 입국한 모녀
   
 

[건강다이제스트 김현성 기자] 용산구(구청장 성장현)에 코로나19 13,14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13번 확진자는 필리핀 거주 40대 여성이고 14번 확진자는 13번 확진자의 딸(10대)이다.

해외 감염으로 추정된다.

이들은 지난 1일 인천공항으로 입국했다. 같은 날 구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으며 2일 오전 7시 확진 판정을 받았다. 격리병원은 동작구 소재 보라매병원이다.

주요 이동경로는 아래와 같다.

▣ 4월 1일(수)

- 04:00 : 인천공항 도착 (마스크 착용)

- 06:17 : 남영동 소재 임시거처 이동 (택시 이용, 마스크 착용)

- 19:49 : 구 선별진료소 검체채취 후 도보로 귀가 (마스크 착용)

※ 역학조사관 조사에 따라 더 구체화될 수 있음

구는 확진자 임시거처 주변 방역을 마쳤으며 접촉자를 확인, 자가 격리토록 안내할 예정이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해외유입 환자가 계속해서 늘고 있다”며 “자가격리 수칙을 반드시 지켜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현성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