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교육
성장현 용산구청장, 착한 임대인 응원 챌린지24일 구청장 SNS로 응원 메시지 전달...이태원관광특구연합회, 신동아건설 등 운동 앞장서
   
 

[건강다이제스트 김현성 기자] 성장현 용산구청장이 24일 사회적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착한 임대인 응원 챌린지’에 동참했다.

이날 성 구청장은 “착한 임대인 여러분들을 응원한다”며 “봄을 이기는 겨울은 없다. 서로가 서로에게 따뜻한 봄이 되어 이 시기를 잘 극복해 나가자”고 말했다.

해당 영상은 구청장 페이스북, 유튜브로 확인할 수 있다.

구는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된 지역경제 활력을 되살릴 수 있도록 착한 임대인 운동을 진행하고 있다.

앞서 구는 상공회, 건물주 연합회, 이태원관광특구연합회, 전자상가연합회에 운동 참여를 독려하는 공문을 보냈다. 또 구 공무원들이 직접 현장을 돌며 건물주, 관리사무소 등과 면담을 이어가는 중이다.

이태원건물주모임(회장 이범우)·이태원1동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맹기훈)·이태원관광특구연합회(회장 조민성)은 합동으로 이태원 상가 일대 건물주들에게 임대료 인하 참여 안내문을 돌렸다.

여기에는 건물주 30명이 동참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구는 이태원 일대에 “클라쓰가 다른 이태원 건물주님! 착한 임대인 동참 감사합니다”라고 적힌 플래카드를 걸고 참여를 독려하고 있다.

신동아건설도 힘을 보탰다. 신동아쇼핑센터 입주 상가(50여개) 임대료를 3개월간 50% 면제키로 했다. 사태가 장기화 될 경우 임대료 감면 기간을 9월까지 3개월 더 늘리는 방안도 고려 중이다.

정부는 올해 상반기 중 상시근로자 5인미만 소상공인(제조,건설,광업,운수업 10인 미만)에게 임대료를 인하해 줄 경우 인하 금액의 50%를 임대인 소득, 법인세에서 세액공제 해주기로 했다.

임대료를 인하한 점포가 20%가 넘는 전통시장에는 노후전선 정비, 스프링쿨러 설치 등 추가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소상공인들이 정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코로나19 사태를 하루빨리 극복할 수 있도록 착한 임대인 운동을 지속적으로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구는 임대료 인하 운동 외 ▲입찰정보 시스템 운영 ▲수의계약 방식 개선 ▲중소기업제품 우선구매 ▲중소기업·소상공인·청년기업 융자 ▲공공근로 사업 확대 등 모든 방법을 동원해서 지역 경기 침체를 극복한다는 방침이다.

김현성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