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장건강과 면역력 강화를 돕는 천연 프리바이오틱스 ‘캘리포니아 푸룬’

 

[건강다이제스트=이은혜 기자] 최근 코로나19바이러스가 확산하면서 면역력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바이러스로부터 우리 건강을 지키고 면역력을 향상하기 위해서는 면역 세포의 70% 이상을 관할하는 장 건강에 신경을 써야 한다.

 

장 속에는 수많은 균이 살고 있는데, 어떤 종류의 균이 많은지에 따라 장건강이 좌지우지된다. 따라서 건강한 장내 환경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평소 식이섬유가 풍부한 음식을 꾸준히 섭취해야 하고, 장내 유익균을 늘려주는 ‘프로바이오틱스’와 유익균의 먹이가 되는 ‘프리바이오틱스’의 섭취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이중 프리바이오틱스의 섭취는 건강보조제로도 충분히 섭취할 수 있지만, 좀 더 쉽고 맛있게 섭취하는 방법으로 천연 프리바이오틱스인 ‘캘리포니아 푸룬’을 섭취할 것을 권장한다.

 

우리의 건강한 장내 환경의 조성을 돕는 대표적인 성분으로는 식이섬유가 있는데, 천연 프리바이오틱스로 알려진 ‘캘리포니아 푸룬’에 풍부한 양의 식이섬유가 함유돼 있다. 이에 캘리포니아 푸룬 섭취 시, 장 속에 있는 노폐물과 유해균, 찌꺼기 등을 빠르고 효과적으로 배출시킬 수 있도록 도와준다. 특히 식습관이 불규칙하거나 임산부들은 변비로 많은 고생을 하는데, 이때 캘리포니아 푸룬의 풍부한 식이섬유가 장건강은 물론 변비에도 탁월한 효과를 보여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이외에도 캘리포니아 푸룬에는 칼륨도 함유돼 있어 체내 나트륨 배출에도 도움을 주고, 염증 발생 확률도 줄여준다.

 

뿐만 아니라 일본에서는 지진, 쓰나미, 태풍 등의 중대한 자연 재해 발생 시, 비상식량으로 비축해두기 좋은 식품으로 ‘캘리포니아 푸룬’을 홍보해왔다. 흔히 비상시 섭취하는 통조림이나 가공식품은 대개 나트륨 함량이 매우 높은데, 캘리포니아 푸룬의 경우 칼륨이 함유돼 있어 오히려 나트륨이 체내에 남아있지 않도록 배출시켜주는 역할을 한다.

 

특히 체육관처럼 큰 크기의 단체 대피소에서 오랜 시간 머무르게 된 사람들은 변비에 쉽게 노출될 수 있는데, 이 경우에도 캘리포니아 푸룬이 탁월한 효능을 보인다. 실제로 일본의 한 분자영양학자인 이시카와 박사(Dr. Ishikawa)는 토호쿠 지진과 쓰나미를 겪은 경험과 함께 캘리포니아 푸룬을 섭취함으로써 어떻게 식단의 균형을 잡았는지를 설명하기도 했다.

 

아울러 우리의 몸 전체 건강을 책임진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장 건강’, 흔한 질병인 성인병부터 대장암까지 식습관 하나로 큰 효과를 볼 수 있다.

 

캘리포니아 푸룬 협회 관계자는 “건강한 장 관리를 위해서는 평소 장내 유산균과 유익균이 증식할 수 있도록 올바른 식습관을 유지하고, 충분한 양의 프리바이오틱스와 캘리포니아 푸룬을 통해 식이섬유를 풍부하게 섭취하여 장을 더욱 튼튼하고 건강하게 관리해보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은혜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