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건강정보
추워지는 날씨, 반려동물 건강에 ‘적신호’켜질 수 있어

 


침저녁으로 쌀쌀한 바람이 부는 환절기가 되면 건강에 유의해야 한다. 날씨가 갑작스럽게 변하면서 몸에 변화가 생기기 때문이다. 이러한 계절 변화에 따른 신체 변화는 반려동물에게도 해당하기에 강아지와 고양이를 키우고 있다면 더더욱 신경 써야 한다.

환절기에는 반려동물이 감기에 걸릴 수 있기에 조심해야 한다. 감기는 사람만 걸린다고 생각하기 쉬우나, 반려동물 또한 개 인플루엔자, 상부 호흡기 질환과 같은 감기에 걸릴 가능성이 높다.
이에 대하여 수동물병원 원수복 원장은 “환절기가 되면 일교차가 10도 안팎으로 커, 반려동물의 면역력이 떨어지면서 인플루엔자, 상부 호흡기 질환, 피부 건조증은 물론, 근육과 관절 통증이 나타날 수 있다”라면서 “특히 실내에서 생활하여 운동량이 부족하거나 털이 짧은 반려동물은 환절기 질환에 취약하므로 환절기 질환 예방법을 알아 두고 동물병원에서 정기적으로 검사와 치료를 받아야 한다” 라고 조언했다.

▶반려동물의 환절기 감기 증상은?

개의 독감이라고도 불리는 개 인플루엔자는 전염력이 높다. 바이러스에 노출되면 감염률이 약 95%며, 가벼운 접촉과 공기로의 전파만으로도 감염될 수 있다. 노령견 또는 면역력이 약한 강아지라면 사망에 이를 수도 있다.

개 인플루엔자는 약 2~5일간의 잠복기 후에 증상이 나타난다. 주요 증상으로는 ▲40~41도의 고열 ▲콧물 ▲기침 ▲활력저하 ▲식욕부진 등이 있으며, 관리가 이루어지지 않으면 면역력이 저하되어 제2차 세균감염이 발생해 폐렴으로 발전한다. 개 인플루엔자는 특별한 치료법이 없어, 매년 예방접종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상부 호흡기 질환은 고양이가 걸리는 감기 질환으로, 칼리시 바이러스, 헤르페스 바이러스, 미코플라스마, 보데텔라 등에 감염되어 발병한다. 증상에는 ▲재채기 ▲콧물 ▲식욕감소 ▲심한 눈곱 등이 있다.

고양이 감기는 적절한 치료를 받으면 회복할 수 있지만 칼리시 바이러스와 헤르페스 바이러스는 반려묘의 면역력이 떨어질 때 다시 활동할 가능성이 있다. 따라서 두 바이러스에 감염되지 않도록 예방하기 위해서는 백신 접종을 받고 평소에 면역력 관리가 이루어져야 한다.

▶ 감기 외에도 조심해야 하는 환절기 질환

환절기가 되면 방광염, 피부 질환, 근육과 관절 통증도 조심해야 한다. 방광염은 많은 고양이에게 나타나는 질환으로, 수분 보충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았을 때 발병한다. 날씨가 추워지고 일교차가 커지면 고양이가 받는 스트레스가 증가하고, 음수량이 줄어든다. 고양이가 평소보다 물을 적게 마신다면 습식캔 급여를 늘리는 등의 음수량 증가 관리를 해줘야 한다.

피부 질환도 무시할 수 없다. 가을철과 겨울철에는 건조한 바람이 불어서 반려동물의 피부질환을 조심해야 한다. 사람의 피부에 수분이 부족하면 각질이 일어나는 것처럼, 고양이와 강아지 또한 피부 건조증에 노출되어 피부가 거칠어질 수 있다.

강아지가 추운 실내에서 움직이지 않다가 산책하러 나가면 안 쓰던 근육과 관절을 쓰면서 통증을 느끼면서 슬개골탈구가 올 수 있다. 반려견이 특정 부위를 집요하게 핥거나 활동량이 감소하고 뒷다리를 바닥에 대고 질질 끄는 등의 강아지슬개골탈구 증상을 보이면 병원에 방문하여 검진을 받고 슬개골탈구 원인을 파악하고 수술 등의 조치를 취해야 한다.

마지막으로 원 원장은 “환절기가 되면 강아지는 감기, 피부 질환, 관절통과 근육통 외에도 슬개골 탈구를 조심해야 한다. 날씨가 추워지면 바닥이 얼면서 강아지가 산책 도중에 자주 미끄러지기도 하는데, 이로 인해 강아지 슬개골 탈구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며 “평소에 반려동물의 면역력을 길러 다양한 질환을 예방하는 것이 좋지만, 이미 환절기 질환 또는 슬개골 탈구 증상이 나타났다면 동물병원에 방문하여 반려동물이 적절한 치료와 수술을 받도록 이끌어줘야 한다.”고 덧붙였다.  도움말 / 수동물병원 원수복 원장

이은혜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