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금천구, 2019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에 총력!어린이집, 사회복지시설, 대형마트 등 화재취약 지점 실시
   
▲ 지난 28일(월) 금천구 안전한국훈련 일환으로 실시된 금천구 아람어린이집 화재대피훈련에서 아이들이 코와 입을 막고 대피하고 있다.

[건강다이제스트 노익희 선임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소방서, 경찰서, 군부대, 한국전력공사 등 10개 유관기관, 민간단체, 기업과 함께 ‘2019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올해 훈련은 최근 은평 초등학교, 제천 스포츠센터, 밀양 세종병원 화재 등다중이용시설 재난 시 신속한 초기대응의 중요성이 커짐에 따라 화재 대피 및 대응 훈련에 중점을 두고 실시한다.

구는 훈련 첫날인 지난 28(월) 아람어린이집에서 원생과 교직원 대상 화재대피 훈련과 29일(화) 호암산 일대에서 산불발생 대비 재난대응훈련을 실시했다.

또, 오는 11월 1일(수)까지 재난에 취약한 노인이나 장애인 등이 많이 이용하는 사회복지시설과 주민들이 많이 찾는 대형마트, 아울렛 등 재난 취약지점 곳곳에서 화재대피훈련이 실시된다.

특히, 훈련 마지막날인 11월 1일(금) 오전 10시에는 두산초등학교에서 ‘초등학교 대형화재 및 다수사상자 발생’ 재난상황을 가정해 학생과 교직원, 금천구청, 구로소방서 등 유관기관 직원 약 900여명과 40여대의 차량, 구조헬기가 동원되는 대규모 재난대응 현장훈련이 예정돼 있다.

이밖에도 공무원 불시비상소집 훈련, 재난안전대책본부 도상훈련, 금천구청 종합청사 지진 및 화재대피 훈련 등 재난발생 시 초기대응역량 제고를 위한 다양한 훈련을 실시할 계획이다.

한편,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은 각종 재난으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한 범국가적 재난대응 종합 훈련으로 지난 2005년부터 매년 실시되고 있다.

.

노익희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익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