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금천구, 행복한 문화마실을 위한 기부금 전달저소득층 아동·청소년 음악교육을 위해 사용해
   
▲ 지난 12일 금천구청 소회의실에서 유성훈 금천구청장(사진 왼쪽)과 금천마실 성창미(사진 오른쪽) 대표가 행복한 문화마실 기부금을 전달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건강다이제스트 노익희 선임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민간단체 ‘금천마실’(대표 성청미)로부터 문화예술을 위한 기부금을 전달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금천마실’은 지난 12일 금천구청 소회의실에서 회원들이 창단 이래로 지금까지 적립한 기부금(2,851,850원)을 금천구에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유성훈 금천구청장, ‘금천마실’ 성청미 대표 등 단체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전달된 기부금은 오는 8월 17일 롯데시네마 독산에서 열리는 영화 ‘김복동’ 무료상영회를 위해 사용된다. 아울러, 저소득층 아동·청소년 음악교육에 활용될 예정이다.

 

한편, ‘금천마실’은 살기 좋은 금천 만들기를 위해 2012년 12월 구성된 민간단체다. 플리마켓 ‘해노리장’ 운영, 사회적 경제관련 금천 주민 공동체 활동 등 활발하게 활동해 오고 있다.

노익희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익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