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아시아 지역 첫 '사우디아라비아 컬처위크' 개최

【건강다이제스트 | 전용완 기자】

킹압둘아지즈세계문화센터(Ithra)는 "24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그랜드힐튼서울에서 사우디아라비아 문화를 알리는 '사우디아라비아 컬처위크(Bridges to Seoul)'를 개최한다"고 전했다. 아시아지역 개최는 이번이 처음이다.

'사우디아라비아 컬처위크(Bridges to Seoul)'는 사우디의 문화와 역사를 세계에 알리고 각국과의 문화 교류 확대를 위해 세계 곳곳에서 진행하는 문화 행사로, 한국인에게는 낯선 사우디아라비아의 의식주 문화를 그대로 옮긴 다양한 체험형 전시를 도입할 것이라고 관계자는 말했다.

'사우디아라비아 컬처위크'는 ▷꽃 ▷영화 ▷사진·영상 테마 존으로 구성됐다.

‘꽃 전시관’은 사우디의 대표 수출품목 중 하나인 꽃들로 전시관 전체가 풍성하게 꾸며져 다양한 인생샷을 남길 수 있다. ‘필름 상영관’에서는 평소 접하기 힘든 사우디의 과거, 현재 등의 모습을 그대로 담은 사우디의 영화 3편을 관람할 수 있다. ‘사진·영상관’에서는 다양한 사우디의 모습을 전문 큐레이터의 설명과 함께 감상할 수 있다. 이외에도 남녀노소 모두 즐겁게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마련되어 있다.

'사우디아라비아 컬처위크'는 6월 24일(월)부터 7월 3일(수)까지 열흘 간 매일 10시부터 7시까지 그랜드힐튼서울 컨벤션센터 4층에서 무료로 체험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전용완 기자  wan7090@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용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