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기도 의정부시, '안전한 휴가철 위해' 공중화장실 불법촬영 카메라 점검

【건강다이제스트 | 전용완 기자】

경기도 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오는 20∼28일 9일간 시 관리 공중화장실 56개소를 대상으로 불법촬영 카메라 점검을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대비해 불법촬영 범죄에 대한 시민 불안감을 해소하고 안전한 공중화장실 이용 환경을 조성하고자 마련됐다.

의정부시와 경찰서, 여성친화도시 서포터즈(여의주) 등과 함께 민관 합동으로 실시되며 지난 7일 개장한 추동웰빙공원 등 다중이용시설을 중점 점검한다.

지난해 도입한 전문 탐지 장비를 이용해 불법촬영 기기의 전파를 탐지하고 카메라 렌즈 설치 여부를 탐지하는 이중 점검방법으로 정확성을 높이는 한편 점검을 완료한 화장실에는 불법촬영 카메라 점검 안심 화장실 스티커를 부착하고 지속해서 관리할 계획이다.

정효경 여성가족과장은 "앞으로도 시민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다중 이용시설 화장실 등에 대한 점검을 확대해 나가고 점검반을 상시 편성 운영해 불법촬영 범죄 예방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전용완 기자  wan7090@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용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