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병원의 지역별 진료비용과 인력편차 심화 (3.19 보도건)

【건강다이제스트 | 전용완 기자】


2007, 2008년 경영통계분석 결과

(재)병원경영연구원에서 발간된 수련병원을 대상으로 한 2008년도 병원경영통계에 의하면 입원환자 1일 진료비는 2007년도 230.0천원, 2008년도 259.8천원으로 증가하였고, 외래환자 일당 진료비도 58.7천원에서 60.2천원으로 소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원에서 2010년 3월 발간한 ‘2008년도 병원경영통계’에 의하면 국내 병원의 의료이익은 백병상당 155.7백만의 흑자를 실현했지만, 이자비용 등 의료외 비용의 증가로 인해 경상이익은 △111.5백만, 당기순이익은 △69.4백만 적자로 나타났다.

2008년도 경영통계에서 나타난 경영지표상의 주요특징들을 살펴보면, 병원의 비용부문에서 전문의 1인당 연평균급여가 2007년도 96.3백만원, 2008년 103.7백만으로 평균연봉이 1억 원을 넘어섰다. 전문의1인당 급여수준은 병원규모가 작을수록 높게 나타나(3차병원 71.0백만원→병원급 131.1백만원), 중소병원의 의사구인난과 비용부담의 어려움을 통계적으로 반영하고 있으며 이와 대조적으로 간호사 연봉은 병원의 규모가 작을수록 낮게 나타나(3차병원 33.2백만원→병원급 21.2백만원) 중소병원의 간호사 근무기피현상을 반증하고 있다.

병원의 입원환자 1일 평균진료비는 특별시 383.0천원, 광역시 238.2천원, 중소도시 226.2천원 및 기타농어촌 지역이 148.3천원으로 나타나 지역별로 진료비 수준의 큰 차이를 보이고 있으며, 병원의 의사수는 백병상을 기준으로 특별시 40.9명, 광역시 24.0명, 중소도시 20.6명, 농어촌지역 10.2명으로 지역별로 병원의사수의 불균형을 나타났다. 이 밖에 병원의 소재지별 간호사 인력분포 불균형현상도 통계적으로 나타났는데, 그 예로서 백병상당 중환자실(ICU) 간호사수는 특별시 9.4명, 광역시 5.8명, 중소도시 6.5명, 농어촌지역 4.0명으로 나타나 지역별 차이가 심화되어 정책적인 대안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한국병원경영연구원)


kha#13548

전용완 기자  wan7090@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용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