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강원도 고성군 피해복구 돕는다! 용산구, 산불피해 고성군에 구호물품·인력 지원

【건강다이제스트 | 전용완 기자】

- 8일 대표단 파견, 세제·화장지·생수 등 생필품 100세트 전달
- 10일까지 전기밥솥 130개 추가 배송
- 구 자원봉사단(80명), 고성군 토성면 일대 복구 지원 예정

서울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지난 4일 발생한 산불로 큰 피해를 입은 강원도 고성군에 구호물품과 인력을 지원한다.

구 대표단은 8일 피해현장을 방문, 세제(3l)·화장지(30롤)·생수(500ml×20개) 등 생필품 100세트를 전달하고 10일까지 전기밥솥 130개를 추가 배송키로 했다. 고성군과 사전 협의를 거친 사항이다. 모두 1000만원 상당 물품으로 용산복지재단 모금액을 활용한다.

구는 또 주민·공무원 80명으로 자원봉사단을 구성, 산불피해가 가장 컸던 고성군 토성면 일대에 이들을 파견한다. 교통편으로는 구청 버스(45인승) 2대를 활용하며 구체적 일정은 고성군과 추가 협의를 거친 뒤 결정한다. 참여를 원하는 구민은 용산구 자원봉사센터(☎718-1365)로 문의하면 된다.

구는 지난 5일 긴급 간부회의를 열고 고성군에 대한 지원 방안을 마련했다. 양 도시는 지난 2016년 자매결연 후 우호관계를 이어오는 중이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이번 산불로 인해 삶의 터전을 잃은 이재민들에게 심심한 위로를 전한다”며 “빠른 시일 내 피해복구가 이뤄질 수 있도록 구가 물품과 인력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용산구 행정지원과(☎2199-6324)

전용완 기자  wan7090@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용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