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기도 시흥시보건소, 노인 자살 고위험군 발굴 '생명사랑약국' 운영

【건강다이제스트 | 전용완 기자】

시흥시보건소(소장 박명희)는 노인 자살 고위험군 발굴체계 마련을 위해 시흥시 관내 거점약국 27개소를 대상으로 '생명사랑약국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보건소는 올해 '생명사랑약국사업'의 효율적인 운영을 위해 지난달 15일 시흥시약사회와 간담회를 개최하고 같은 달 27∼29일 약국 모니터링 및 홍보물을 배포한 바 있다. 

'생명사랑약국사업'은 약국 모니터링과 게이트키퍼 교육을 통해 약사들이 생명 존중 의미를 정확히 인식 할 수 있도록 한다.

또 시흥시약사회와 협력해 거점약국 중심으로 노인 자살 위험군을 효율적으로 발굴할 수 있는 체계를 마련한다.

더불어 참여 약사들이 올바른 약물 이용법을 시민들에게 알려 시민들이 효율적으로 약제를 관리하고 약물 부작용을 예방할 수 있도록 돕는다.

보건소 관계자는 "지역주민들과 밀착도가 높은 약국과 함께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자살 고위험군을 발굴하도록 노력하겠다"며 "앞으로 신도시 거점 생명사랑약국을 추가해 시흥시민의 생명 안전망을 구축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시흥시자살예방센터는 시흥시약사회와 협력해 향후 생명사랑약국을 확대하고 노인 자살 고위험군 발굴 시스템 확충할 계획이다. 이어 5월 26일에는 약사 100명을 대상으로 게이트키퍼 교육이 진행된다.

문의 사항은 시흥시자살예방센터(031-316-6664)로 전화하면 된다.

전용완 기자  wan7090@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용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