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라이프
[차선주의 치아건강 칼럼] 임플란트가 부담된다면... "전체틀니 어때요?"

【건강다이제스트 | 치과전문의 차선주 대표원장】

틀니는 오래전부터 자연치아를 대체할 수 있는 보철물로 널리 사용됐다. 최근에는 틀니 외에도 치조골에 보철물을 심어 넣는 ‘임플란트’시술도 보편화됐다. 하지만 임플란트는 가격이 비싸고, 수술에 대한 부담감이 단점으로 작용한다.

특히 고령의 환자에게는 임플란트 시술이 신체적으로 큰 부담이 될 수 있다. 따라서 이러한 환자들은 임플란트보다는 틀니가 적합할 수 있다. 그러므로 현재 상황에 맞는 적합한 시술을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현재는 틀니에도 보험적용이 확대되어 자기부담금이 많이 낮아졌다. 때문에 부담 없이 틀니를 만나볼 수 있게 됐지만, 가격이 저렴하다고 해서 아무 틀니나 선택하게 된다면 잇몸에 잘 맞지 않아서 불편함을 느낄 수 있고, 잇몸 손상도 발생할 수도 있다. 심한 경우에는 잇몸이 무너져 내릴 수 있으므로 틀니 선택에도 신중함이 필요하다.

틀니를 진행할 치과를 선택할 때에는 틀니 제작은 어떻게 이루어지는지, 틀니 제작 이후에도 사후관리는 철저하게 진행하는 곳인지를 꼼꼼하게 따져보고 나에게 알맞은 치과를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특허기술이 적용된 오복틀니의 경우, 기존 틀니에 비해 제작기간이 단축되어 충분한 영양분 섭취가 필수적인 고령의 환자에게 적합한 방법이 될 수 있을 것이다.

▲차선주 틀치과 원장.

또한 특허기술을 통해 정교하게 제작되었기에 잇몸에 부담이 적고, 착용 시 '편안함을 느낀다'고 말씀하는 분들이 많다. 그렇기 때문에 오복틀니는 틀니를 선택하려는 환자들에게 적합한 방법으로 고려할 수 있다고 조언드린다.

차선주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선주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