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아름다운 性
[이정택의 강한남성클리닉] 심인성 조루 이기는 9가지 전략2018년 08월 건강다이제스트 행운호 108p

【건강다이제스트 | 후후한의원 이정택 원장】

임상에서 가장 많은 비율로 만날 수 있는 조루증은 심인성 조루증이다. 심인성이라는 단어만 보면 마치 마음만 먹으면 되는 증상으로 생각하기 쉽지만 기질적인 조건을 안고 있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즉 사정조절에 관여하는 신경계가 여러 원인으로 쇠약해져 있거나 조절 기능에 실질적인 문제가 있다는 것이다. 감정과 정서를 다스리고 흥분과 진정의 반응을 조절하는 신경계는 자율신경계이다. 따라서 심인성 조루의 치료 열쇠도 자율신경이 쥐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자율신경계란?

자율신경계는 인체의 생존과 생식활동 그리고 감정과 정서반응을 인간의 의식과 관계없이 끊임없이 자율적으로 이어가는 신경계다. 심장을 뛰게 하고 혈액을 이동시키며 호흡을 조절하고 체온을 유지한다. 남성의 성적 흥분과 사정활동도 결국은 자율신경계의 작품이다.

사람은 일정한 온도를 유지하는 항온동물이다. 일정한 온도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열을 발생시키는 조건과 발생된 열을 일정한 수준에서 제어하는 조건이 끊임없이 균형을 이루고 있어야 한다.

한의학에서는 이러한 한열(寒熱)의 균형을 건강한 인체 활동의 중요한 요소로 보고, 질병을 치료하는데 무너진 한열의 균형회복을 중요한 치료원칙으로 삼고 있다.

감정이라는 마음의 온도도 흥분성 화(火)의 기운과 진정성 수(水)의 기운이 동적인 평형을 이루고 있으며, 상황에 맞게 자율적으로 조절되고 있다. 자율신경계의 역할이 수화교제(水火交濟)의 대표적인 모습이라 할 수 있다. 평온한 감정은 수화균형이 완벽한 상태로 화가 나거나 웃거나 울거나 하는 외부 발산형 감정 상태는 화(火)의 기운이 높아져 있는 상태이고, 불안·공포·우울 등의 감정은 내적 수렴형 감정의 상태로 수(水)의 기운이 상대적으로 높아져 있는 상태라 볼 수 있다.

성적인 충동반응이나 사정반응 등은 흥분성 감정반응으로 화(火)의 발산형 기운이 극대화 되었을 때 나타나는 과정이다. 지나친 화의 발산은 통상 수의 수렴 과정을 거쳐 진정되고 평온을 되찾게 되는데 이러한 균형회복 장치가 제대로 작동하지 않을 때 수화미제(水火未濟)라고 한다.

심인성 조루증도 바로 수화균형이 적절하지 않을 때 발생하는 증상이다. 성관계가 아니더라도 평소 긴장이 많고 쉽게 가슴이 뛰거나 감정변화가 크고, 식은땀이 나고, 잠이 쉽게 들지 못하는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수화의 불균형은 심인성 조루 유발

심인성 조루는 한마디로 화(火)의 흥분 반응이 제어가 되지 않은 상태다. 보다 구체적으로는 수화(水火)의 상대적 조건에 따라 허증(虛症)과 실증(實證)의 두 가지 경우로 나뉜다.

실증(實證)은 수(水)가 부족하진 않지만 화(火)가 넘치는 경우이고, 허증(虛症)은 화(火)의 수준이 보통이지만 수(水)가 소모돼서 상대적으로 화의 기세가 커져 있는 경우이다.

혈기 넘치는 젊은 남성이 첫사랑을 나누면서 그 주체할 수 없는 설렘 때문에 사정이 빠르게 이뤄졌다면 이는 화(火)가 지나친 실증(實證)의 경우이다.

성관계 시 남성은 여성으로부터 시청각 자극을 받는다. 이러한 자극은 뇌가 흥분할 수 있도록 촉매 역할을 하는데 생애 첫 관계이거나 낯선 여성, 또 적극적인 성반응을 보이는 여성과의 관계일수록 강하게 표현된다.

상호관계가 익숙해지거나 나이가 들어 충동적 화(火)의 기운이 줄면 자연스럽게 삽입시간이 늘기도 하므로 젊은 연령의 ‘가성(假性)조루’ 환자에게 주로 많고, 증상 개선이 허증에 비해 수월하다.

반면 지나친 자위나 야한 동영상의 습관적 접촉으로 정혈을 지나치게 고갈시켜 왔다면 이는 수(水)의 부족으로 인한 화(火)의 상대적 과잉이 유발된 허증(虛症)이다. 상대의 성적 자극이 지나치지 않아도 본인의 사정욕구가 제어 받지 못해 사정이 빨라지기 때문에 상황이나 상대의 조건에 영향을 받지 않는다.

실증(實證)은 상황에 따라 삽입시간의 변동성이 큰 편이지만 허증(虛症)은 상황에 구애받지 않고 사정이 이뤄지므로 삽입시간이 일정하고 완고하다. 실증은 발기반응이 빠르고 발기상태가 충실하지만 허증은 발기약화의 문제를 함께 갖는 경우가 많다.

심인성 조루를 이기는 9가지 전략

심인성 조루를 이기기 위해서는 기본적으로 진정과 수렴을 기본으로 하는 수(水)의 기운을 배양하고 흥분성 화(火)의 기운을 억제해야 한다. 이를 위해 생활 속에서 실천할 수 있는 노력들은 다음과 같다.

1. 말은 낮은 어조로 또박또박 느리게 하는 것이 좋다.

2. 식사는 꼭꼭 씹어 천천히 먹는다.

3. 일찍 자고 깊이 자도록 노력한다. 그러기 위해 낮 동안에는 많이 움직인다.

4. 날마다 가벼운 조깅을 하는 것이 좋다.

5. 가급적 검은색의 식품을 즐겨 먹는다.

6. 미네랄이 풍부한 견과류와 씨앗을 가공한 다양한 식물성 기름도 수의 기운을 많이 담고 있으므로 즐겨 먹도록 한다.

7. 성관계 시 최대한 삽입 리듬을 일정하게 유지하는 것이 성 흥분의 진정에 좋다.

8. 호흡을 할 때는 들이쉬는 숨은 짧게, 내쉬는 숨은 천천히 길게 유지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9. 성관계 중 호흡에 집중하는 노력은 긴장의 이완뿐 아니라 성자극의 몰입을 분산시키는 효과도 있다. 대부분은 긴장 시에 호흡을 잠시 멈추는 경향이 높다. 다소 어렵다 생각되면 무조건 대화를 시도해보는 것도 방법이다.

가벼운 정도의 심인성 조루는 작은 노력만으로도 안정적인 사정조절이 가능할 수 있으므로 꾸준하게 실천하고 변화를 얻었으면 한다.

이정택 원장은 한의사로서는 드물게 조루, 발기부전 치료에 도전장을 내고 수많은 임상경험을 축적해서 화제가 되고 있는 의료인이다. 국내 최초로 조루를 치료하는 한약조성물 기연탕을 만들어내 특허까지 획득했고, 1800여 명에 달하는 방대한 임상케이스는 조루, 발기부전 치료에 새 지평을 열고 있다.

이정택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택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