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아모레퍼시픽, 유방암 완치 환자와 가족을 응원하는 ‘2018 핑크리본 힐링캠프’ 후원

【건강다이제스트 | 전용완 기자】

아모레퍼시픽은 유방암 환자의 심리적 안정과 회복을 목적으로 한국유방건강재단이 주최하는 ‘2018 핑크리본 힐링캠프’를 3년 연속 후원한다.

아모레퍼시픽은 지난 2000년부터 한국유방건강재단과 함께 유방암과 유방 건강에 대한 인식 향상을 목적으로 ‘핑크리본 캠페인’을 전개해오고 있다. 

유방 자가 검진의 중요성을 알리고자 매년 5개 도시에서 열리는 ‘핑크런’이 대표적이며, 유방암 환자의 심리를 케어하는 ‘핑크리본 힐링캠프’는 지난 2016년부터 후원을 이어오고 있다. 

특히, ‘핑크리본 힐링캠프’는 ‘핑크런’이 열리지 않는 강원도와 제주도에서 대다수 참가자를 선발함으로써, ‘핑크리본 캠페인’이 소외 지역 없이 전국에 확산되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2018 핑크리본 힐링캠프’는 유방암 완치 환자와 유방암 가족력이 있는 고위험군 대상자인 딸을 커플로 매칭하여, 항암 치료 과정에서 겪은 심리적 고통을 해소하고 유전성 유방암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시간으로 꾸며진다. 

한국유방건강재단 김성원 이사는 “유방암 환자들은 치료가 끝난 후에도 다양한 신체 증상과 기능 저하를 경험하며, 그로 인한 심적 고통은 삶의 질에 상당한 영향을 미친다.”며 “물리적인 치료가 끝난 이후에도 환자와 가족의 정서적인 문제에 관심을 두고, 다양한 심리사회적 서비스가 제공될 필요가 있다.”고 말한다.

이번 캠프 참가자 전원은 1박 2일 동안 아름다운 자연 속에서 정서적 안정과 쉼을 경험하는 것은 물론 소통 전문가와 유방암 전문의 특별 강연, 쿠킹 클래스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에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2018 핑크리본 힐링캠프’ 신청 기간은 강원도와 제주도가 각각 7월 9일부터 25일, 8월 9일부터 24일까지이며, 해당 지역 도민이라면 신청 가능하다. 타 지역 거주자의 경우, 제주도 캠페인만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 및 참가 신청은 한국유방건강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전용완 기자  wan7090@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용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