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출판
[베스트셀러] 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방송 인기 통해 ‘모든 순간이 너였다’ 1위 재등극”

【건강다이제스트 | 전용완 기자】

예스24는 6월 3주 종합 베스트셀러에서 인기 웹소설을 원작으로 한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서 노출된 하태완 작가의 에세이 <모든 순간이 너였다>가 지난 주 보다 무려 열 네 계단 상승해 1위에 재등극했다고 전했다.

이처럼 드라마의 인기에 힘입어 관련 도서들이 베스트셀러 순위권에 머물려 인기가 상승하고 있다고 예스24는 분석했다. 카카오페이지 웹툰 랭킹 1위를 기록한 원작 로맨스 만화 1편과 2편은 여섯 계단씩 떨어져 각각 12위와 13위를 차지했고, 동명 소설 <김 비서가 왜 그럴까> 또한 1편은 아홉 계단 내려간 20위, 2편은 여섯 계단 떨어진 18위에 이름을 올렸다. 

여름 휴가철을 맞아 에세이, 소설 등 문학 도서들의 순위권 안착도 눈길을 끈다. 월트 디즈니 인기 캐릭터 ‘곰돌이 푸’ 열풍이 식을 줄 모르는 가운데, <곰돌이 푸, 행복한 일은 매일 있어>는 전 주보다 두 계단 상승한 2위를 기록했고, 시리즈의 두 번째 이야기 <곰돌이 푸, 서두르지 않아도 괜찮아>는 한 계단 내려가 9위에 자리했다.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신간 장편소설 <고양이> 1편은 한 계단 떨어진 3위에 머물렀고, 2편은 두 계단 내려가 5위를 차지했다.

이기주 작가의 <언어의 온도> 100만부 돌파 기념 양장 특별판은 세 계단 오른 6위에 자리잡았고, 나이 마흔에 꾸준한 운동으로 삶을 변화시킨 저자의 경험담을 담은 <마녀체력>은 8위로 순위권에 새롭게 이름을 올렸다.

현대인을 위한 조언과 위로가 담긴 김수현 작가의 <나는 나로 살기로 했다>는 지난 주와 마찬가지로 17위를 유지했고, 히가시노 게이고의 스테디셀러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은 19위로 순위권에 재진입했다. 

이 밖에 유시민 작가의 신간 <역사의 역사>는 전 주 대비 세 계단 내려가 4위에 머물렀다.

일본의 15년차 베테랑 육아전문 기자가 전해주는 현실 육아 비법을 소개한 <최강의 육아>와 영국에서 가장 빠르게 성공한 30대 초반의 백만장자 롭 무어의 특별한 부의 공식을 소개한 <머니>는 각각 7위와 10위로 처음으로 순위권에 올랐다.

영어 면접, 회의, PT 등 직장인을 위한 영어 공부 비법을 다룬 <27년 동안 영어 공부에 실패했던 39세 김과장은 어떻게 3개월만에 영어 천재가 됐을까>는 전 주 대비 두 계단 상승해 11위를 기록했고, 예스24 주간 베스트셀러 3주 연속 1위를 차지했던 태영호 前 영국주재 북한 공사의 자서전 <3층 서기실의 암호>는 아홉 계단 떨어진 14위로 다소 주춤했다.

어린이 추리 동화 <추리 천재 엉덩이 탐정 6>은 다섯 계단 내려간 15위를 차지했고, 문유석 판사가 들려주는 대한민국 사회의 불편한 진실을 담아낸 <개인주의자 선언>은 전 주와 동일하게 16위를 자리를 지켰다. 

전자책 순위에서는 네티즌이 선정한 가장 영향력 있는 종교 지도자로 선정된 명진 스님이 전하는 진짜 행복하게 사는 비결을 소개한 <스님, 어떤 게 잘 사는 겁니까>가 새롭게 1위에 등극했다. 

<오베라는 남자>로 세계적 명성을 얻은 스웨덴 작가 프레드릭 배크만의 장편소설 <베어타운>은 2위, 노회찬, 유시민, 진중권의 <폭넓은 생각을 위한 역사 속 말빨 사전 101>은 4위를 기록했다.

전용완 기자  wan7090@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용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