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출판
[베스트셀러] 5월 4주, 前 주영 북한대사관 공사 태영호 자서전 ‘3층 서기실의 암호’ 1위 등극

【건강다이제스트 | 전용완 기자】

예스24는 5월 4주 종합 베스트셀러에서 태영호 前 영국 주재 북한대사관 공사가 북한 김정은 정권의 실상을 그려낸 자서전 <3층 서기실의 암호>가 지난주보다 두 계단 상승해 새롭게 1위에 등극했다고 전했다.

예스24는 <3층 서기실의 암호>는 출간된 지 3일 만에 약 3000부가 판매되는 등 서점가에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고 설명했다.

<곰돌이 푸, 행복한 일은 매일 있어>의 인기도 여전히 진행중이다. 전 주와 마찬가지로 2위를 유지했고, 시리즈의 두 번째 이야기 <곰돌이 푸, 서두르지 않아도 괜찮아>는 한 계단 오른 3위를 기록했다.

반려동물과 관련된 도서들도 순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눈길을 끌었다. 인기 유튜브 채널 ‘김메주와 고양이들’의 운영자가 반려묘를 키우는 데 필요한 지식들을 담아낸 <Hello My Cat 고양이 집사 업무일지>는 11위로 순위권에 처음으로 순위에 진입했고, 노르웨이의 반려견 훈련사 투리드 루가스가 반려견들을 교육하며 얻은 경험과 지식을 모아낸 <카밍 시그널>은 열 계단 떨어진 15위에 머물렀다. 

이 밖에 ‘나’를 위로하고 인생의 방향을 잡아주는 도서들도 독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유발 하라리, 스티븐 핑거 등 세계 최고 멘토 133인의 지혜를 소개한 <지금 하지 않으면 언제 하겠는가>와 단호하면서도 센스 있는 의사표현법을 알려주는 <무례한 사람에게 웃으며 대처하는 법>은 두 계단씩 올라 각각 7위와 8위를 차지했다. 

진짜 ‘나’로 살기 위한 조언과 위로가 담긴 김수현 작가의 <나는 나로 살기로 했다>도 두 계단 상승해 9위를 기록했고, 둔감한 자세의 필요성을 역설한 인문서 <나는 둔감하게 살기로 했다>는 세 계단 떨어진 10위를 차지했다. 

조남주 작가의 <82년생 김지영>은 전 주 대비 세 계단 올라 5위에 자리했고, 히가시노 게이고의 스테디셀러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은 한 계단 상승해 14위에 올랐다.

공무원 수험서 <2018 선재국어 SOS 서울시+지식형 강화 시험>과 제71회 칸 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오른 이창동 감독의 신작 영화 ‘버닝’의 원작이 수록된 소설집인 무라카미 하루키의 <반딧불이>는 각각 4위와 6위로 순위권에 첫 진입했다. 

SNS 인기 작가 하태완의 신간 에세이 <모든 순간이 너였다>는 여섯 계단 떨어진 12위에 머물렀고, 아이에게 화내거나 상처주지 않고 진심을 전하는 엄마의 대화법을 일러주는 <엄마의 말하기 연습>은 네 계단 내려가 16위에 자리했다. 

인문학 강사 최진기의 경제 경영서 <한 권으로 정리하는 4차산업혁명>은 새롭게 13위를 기록했고, 이기주 작가의 <언어의 온도>는 한 계단 오른 17위를 차지했다.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프랑스 작가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신간 장편 소설 <고양이> 1편과 2편은 각각 18위와 20위에 안착했고, 어린이 추리 동화 <추리 천재 엉덩이 탐정 6>은 19위로 순위권에 재진입했다. 

전자책 순위에서는 영어 완전 정복을 위한 1일 2시간 3개월의 기적을 소개한 <나의 1·2·3 영어 공부>가 새롭게 1위에 등극했고, 식물을 활용한 인테리어 비법을 담아낸 <그린 인테리어 교과서>는 2위를 기록했다.

전용완 기자  wan7090@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용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