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뷰티
<우리가 만난 기적> 김현주vs라미란, 김명민 사이에 둔 팽팽한 매력 대결 화제

【건강다이제스트 | 전용완 기자】

지난 24일 밤 방송된 KBS 2TV 월화 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에서 김현주와 라미란의 매력 대결이 화제가 되고 있다. 회를 거듭할수록 육체적 남편과 영혼의 남편인 김명민을 사이에 둔 두 여인간의 팽팽한 긴장감이 배가되고 있는 것. 특히 지난 화요일 방송에서 선혜진(김현주)과 조연화(라미란), 둘 다 송현철(김명민)과의 만남을 준비하며 붉은 ‘레드 립’으로 메이크업을 마무리해 각자의 매력을 어필했다.

극 중 선혜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는 김현주는 매 회마다 기품 있는 미모와 세련된 메이크업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특히 지난 8화에서는 송현철과 선혜진이 기억을 찾기 위해 함께 과거 데이트 장소를 돌아다니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 날 김현주는 남편을 향해 굳게 닫혔던 마음이 다시 천천히 열리고 있는 혜진의 마음을 표현하며, 한층 화사하고 사랑스러워진 핑크 톤의 레드 립 메이크업으로 단장하는 등 묘한 설렘을 자아냈다.

반면 송현철이 자신의 남편이라는 사실을 의심하기 시작한 조연화 역의 라미란은 김현주와 같은 립, 다른 컬러를 사용해 시선을 끌었다. 이 날 방송에서 라미란은 김명민을 만나기 전 강렬한 오렌지 빛 레드립으로 메이크업을 완성하며 앞으로의 변화를 예고하는 듯 한 모습을 보였다.

드라마 속 김현주와 라미란이 사용한 메이크업 제품은 글로벌 뷰티 브랜드 랑콤의 신제품 ‘압솔뤼 에나멜 라커’로 알려졌다. 틴트의 롱 래스팅 효과에 글로시한 광택을 더해 가볍게 밀착되면서도 선명한 컬러와 반짝임이 오랜 시간 유지되는 것이 특징. 특히 선혜진(김현주)이 화장을 고치는 장면에서는 랑콤의 시그니처 핑크 컬러인 #378을 사용하고, 극중 조연화(라미란)은 강렬한 레드 오렌지 컬러인 #515를 바르며 두 여자의 서로 다른 감정을 표현했다.

전용완 기자  wan7090@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용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