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라이프
[덴탈플러스] 튼튼하게~ 건강하게~ 임플란트 치료 후, 잘 관리하는 방법은?

【건강다이제스트 | 최민영 기자】

【도움말 | 성남 서울플러스치과 남일우 원장】

임플란트는 치아의 기능을 대신하는 보철물을 삽입하는 시술로, 이제 우리의 일상에서 익숙하게 자리잡았다. 임플란트 대중화 이전에는 충치나 풍치 및 사고로 인한 발치에 대한 대안은 틀니나 브릿지, 또는 발치상태로 두는 것이었고 그만큼 심미적·기능적으로 발치 이전상태보다 떨어졌다.

하지만 임플란트를 통해 손상된 자연 치아를 대체할 수 있게 되면서 시술 뿐만 아니라 유지하는 것도 중요한 요소로 지적되고 있다.

임플란트 관리는 시술때부터 시작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실패 확률이 낮고, 안전하게 치료받을 수 있어야 하고, 임플란트 치료에 대해 3차원 CT 등 고성능 의료 장비와 체계적인 시스템을 갖춘 곳을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또한, 임플란트를 식립만 한다고 끝나는 것이 아닌 치료 후 관리법도 매우 중요하다. 임플란트 사후 관리에 대해 성남 서울플러스치과 남일우 원장의 도움말을 통해 들어보았다.

질기고 딱딱한 음식은 피해야

임플란트 식립 후 처음부터 자기 치아인 것처럼 무리해서 음식을 씹기 보다는 부드러운 음식부터 적응하고 다양한 식감의 음식을 씹어 봐야 한다. 적응이 됐다고 질기고 딱딱한 음식을 즐겨 먹지 말고 재활 기간을 두는 것이 좋다.

한쪽 방향으로만 음식물을 씹지 말고 균형 있게 분할해 씹어야 턱관절이 유지되어 전체적인 치열이나 임플란트 변형을 최소화 할 수 있다.

늘 세심한 주의를~

임플란트 자체로는 충치가 생기지 않지만 기존의 치아보다 취약하기에 임플란트 치아와 자기치아의 차이를 이해한 다음 양치질 및 치실, 치간 칫솔, 가극용액 등을 활용해 구강관리에 더 세심한 신경을 써야 한다.

임플란트는 기존의 치아처럼 신경이 살아 있지 않기 때문에 문제가 생기더라고 늦게 자각할 수 밖에 없으므로 꾸준한 관리가 필수이며 다른 주변 치아들의 정상적인 유지를 위해 하루 3번 양치를 해 청결한 상태를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흡연과 음주는 치명적!

흡연과 음주는 임플란트 치아의 건강뿐만 아니라 기존 치아의 건강까지 해친다. 면역력을 떨어뜨려 염증의 발생 확률을 높이며 치주염에 의해 뼈와 잇몸을 녹이는 현상을 가속화 시킬 수 있으므로 흡연과 음주는 멀리 해야 한다.

남일우 원장은 “임플란트는 사후 관리까지 꼼꼼하게 하는 치과를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며 반년에 한 번 정도 간단한 검진만 해준다면 큰 걱정 없이 치아를 건강하게 유지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최민영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