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라이프
[닥터클리닉] 척추협착증, 비수술치료 풍선확장술로 개선 가능

【건강다이제스트 | 김현성 기자】

【도움말 | 새움병원 척추클리닉 박용원 원장】

대표적 퇴행성 척추질환, 척추관협착증

현대인은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다양한 퇴행성 질환에 노출된다. 그 중 대표적인 척추질환으로 척추협착증이 손에 꼽힌다. 국민질환이라고 부르는 허리디스크 또한 발병률이 높지만, 협착증에 비해 비교적 젊은층에서도 많이 발생하는 편이다. 척추협착증은 50-60대 사이에서 쉽게 볼 수 있는 척추질환 중 하나로, 빠르게는 40대에도 찾아올 수 있다. 신체적으로 왕성한 활동을 하는 연령층이고, 척추 퇴행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시기이기 때문이다.

척추관협착증은 척추신경이 지나가는 통로인 척추관이 좁아지면서 신경을 압박해 허리통증을 유발하거나 다리의 복합적인 신경증세를 유발하는 질환이다.

허리 앞으로 숙일 때 보다 뒤로 젖힐 때 찌릿, 다리증상도 심해

▲새움병원 척추클리닉 박용원 원장

새움병원 척추클리닉 박용원 원장은 협착증의 대표적인 증상과 통증에 대해 "초기에는 가벼운 허리통증은 물론 시간이 지날수록 다리통증과 저림증상이 나타난다"고 설명했다. 오래 걸으면 다리가 아프고 힘이 빠지며 휴식을 취하면 편안해 지는 듯 하나, 밤에 극심한 종아리 통증을 겪게 된다는 것이다. 또한 박 원장은 허벅지가 저리거나 아프고 당기는 증상이 나타나기도 하며, 특히 허리를 앞으로 숙일 때보다 뒤쪽으로 젖힐 때 통증이 더 심하다"며 통증에 대한 구체적 증상을 언급했다.

이어서 박 원장은 "치료가 늦어질 경우에는 일상 생활이 어려울 정도의 허리 통증, 다리 저림이 생길 수 있고, 심한 경우에는 보행 장애로도 이어질 수 있다"며 치료를 미루지 말 것을 조언했다.

수술없이 비수술로, 풍선확장술로 간단히 치료

척추관협착증과 같은 척추 질환은 수술이 필요한 환자가 전체의 5%에 불과하다. 척추 환자의 대부분은 수술 없이 보존적 치료나 비수술적 치료만으로도 상태가 좋아질 수 있다. 특히 협착증의 경우 최근에는 수술이나 큰 절개없이 치료 가능한 비수술치료 풍선확장술로 효과적일 수 있다.

박 원장은 "풍선확장술은 풍선이 달린 가는 관(카테터)을 삽입하여 좁아진 척추관에 위치시킨 후 풍선을 부풀려 신경이 압박되지 않도록 협착 부분을 넓혀주는 시술방법"이라고 설명했다. 이때 관에 약을 주사해 통증을 일으키는 염증을 없애는 신경성형술도 함께 시행된다. "비수술치료 풍선확장술은 시술시간도 30분 내외로 짧고, 절개없이 국소마취로 시행되어 고령의 환자도 큰 부담없이 치료받을 수 있다"고 박 원장은 말했다.

박 원장은 "풍선으로 협착된 조직을 넓히는 물리적 치료와 약을 이용해 염증을 없애는 화학적 치료를 동시에 시행하기 때문에 협착이나 조직 유착이 심해 염증만 없애는 기존 치료로 별 효과를 보지 못했거나, 재발한 환자, 만성 협착증 환자에게 효과가 있다"고 설명을 덧붙였다.

김현성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