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 • 라이프
[건강라이프] 모발이식에 관한 오해와 진실

【건강다이제스트 | 김현성 기자】

새해 계획으로 탈모 탈출을 목표에 두고 탈모치료 상담에 나서는 이들이 늘고 있다. 탈모는 더 이상 치료가 불가능한 불치병이 아니다. 탈모의 원인이 다양해지고, 탈모 인구가 늘어남에 따라 의학적으로 탈모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이 다양해졌다. 다만, 탈모치료법이라 해서 모두 같은 효과로 나타나지는 않는다.

탈모치료법은 크게 비수술적 요법과 수술적 요법으로 나뉘어진다. 이 두 가지 방법에서 기대할 수 있는 효과는 확연히 다르다. 비수술적 요법은 탈모치료제와 모낭주사 등 수술 없이 탈모를 해결하는 방법으로 탈모의 진행과 확산을 막거나 늦추는 효과를 볼 수 있다. 이 경우 통상적으로 현재의 상태에서 더 나빠지지 않도록 할 뿐 시각적으로 더 나아지는 효과를 기대할 수는 없으므로 탈모 초기에 진행되어야 한다. 또한 여성에게 사용이 제한되는 탈모치료제가 있고, 치료를 멈추면 다시 탈모가 진행되기 때문에 장기적인 치료가 중요하다.

보다 시각적인 효과 및 장기적 치료 없이 한 번에 끝내고 싶다면 수술적 요법인 모발이식을 택하는 것도 한 방법이다. 자신의 후두부에서 모낭을 채취해 탈모 부위로 옮겨 심어주는 이 방법은 탈모 초기 이후에도 치료를 할 수 있고, 근본적으로 모발을 회복하는 방법이라 확실한 시각적 변화를 볼 수 있다.

최근에는 모발이식 기술력이 발달하면서 수술에 대한 부담을 한층 덜게 됐다. 비절개모발이식 방식으로 수술하면 수술 과정에서 절개와 봉합이 이뤄지지 않아 이에 따른 통증과 흉터 없이 수술이 이뤄진다. 회복 역시 매우 빨라서 수술 다음날에도 일상생활에 지장을 받지 않는다. 무삭발의 장점이 더해진 무삭발비절개 방식을 선택하면 외모의 변화 없이 일상생활에 복귀가 가능하다.

이런 수술적 요법의 장점에 이를 통해 탈모를 극복하려는 이들이 늘어난 가운데 모발이식에 관해 잘못 알고 있는 사실을 믿고 낭패를 보게 되는 경우가 종종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먼저 모발이식은 언제라도 가능하다는 사실에 수술을 미루는 경우다. 물론 수술적 요법은 탈모 시기에 상관 없이 탈모가 한참 진행된 뒤에도 수술을 할 수 있다.

다만 후두부 모발에서 이식할 모낭을 채취해야 하므로 후두부 모발을 채취할 수 있을 만큼 충분히 남아있을 때에 가능하다. 더구나 탈모는 진행성 질환으로 치료를 하지 않으면 계속 진행돼 탈모 부위가 넓어진다. 수술에 이용할 수 있는 후두부 모낭은 한정되어 있는데 이식해야 할 범위가 넓어진다면 더 많은 비용이 드는 반면 이식 후에도 밀도가 떨어지게 된다. 때문에 가능한 수술을 미루지 않고 빨리 진행하는 것이 유리하다.

또 모발이식을 하면 영구적인 결과가 유지된다고 알려져 있는데, 이에 대해서도 오해가 있다. 수술의 결과가 영구적이라는 것은 한 번 수술을 통해 자리를 옮긴 이식 모발이 다시 빠지지 않고 영구적으로 자라게 된다는 것이지 탈모가 영원히 멈춘다는 것을 의미하지 않는다. 그러므로 모발이식을 했다고 해도 이식 부위 이외 부위에서는 탈모가 진행될 수 있다. 따라서 그 결과만 믿고 탈모 관리를 게을리해서는 안 된다.

마지막으로 수술만 하면 풍성한 모발을 되찾을 수 있을 거란 생각 역시 잘못된 생각이다. 수술적 요법이 시각적 요법이 확실한 방법인 것은 맞다. 하지만 수술을 한다고 해서 모두 같은 결과로 나타나지는 않는다. 생착률이 높은 기술력으로 수술해야 풍성한 모발을 가질 수 있고, 반대로 생착률이 낮은 기술력으로 수술한다면 모발이식을 해도 큰 효과를 보지 못한다.

생착률은 이식된 모발 중 살아남은 모발이 얼마나 되는지를 나타내주는 수치로 같은 양의 모발을 이식하더라도 생착률에 따라 결과가 달라지는 만큼 생착률은 모발이식의 결과를 가르는 결정적 요소이다. 생착률이 검증되지 않은 방법으로 수술한다면 아무리 많은 모발을 심어도 빈약한 모발효과가 완성될 수 있다.

생착률은 수술에 사용되는 도구나 기술력, 의료진의 경험과 숙련도, 수술환경 등 다양한 요소에 의해 결정되기 때문에 생착률을 확인하기 위해서는 여러 가지 요소들을 꼼꼼히 살펴봐야 한다. 모발이식에 관한 전문적 지식이 없는 비의료인이 어떤 요소가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를 확인하기란 쉽지 않으므로 후기 등을 통해 생착률이 검증된 방법을 찾는 것도 좋은 방법이 될 수 있다.

【도움말 | 포헤어모발이식센터 민영기 원장】

김현성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이엔에프메딕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