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알레르기 질환, 면역력을 높이는 방법보다 "인트리트로 면역균형 잡아야"

【건강다이제스트 | 최민영 기자】

면역력이란 우리 몸의 면역체계가 외부에서 들어온 이물질에 대해 별다른 반응을 하지 않거나 저항하는 힘을 말한다. 반면 우리 몸에 해롭지 않은 외부물질에 대해 해로운 물질로 인지하여 과민하게 반응하기도 하는데, 이러한 현상을 면역과민반응이라고 한다.

흔히 알레르기라고 부르며 두드러기, 피부 건조증, 비염, 알러지성 비염, 알레르기성 피부염, 천식, 기관지염 증상, 기침천식, 만성 설사, 습진, 손가락 습진 등이 면역과민반응으로 인해 나타나는 질환들로 알려져 있다.

누구나 한 번쯤 경험하는 두드러기는 가슴 가려움, 얼굴 등 전신에 가려움과 붉어짐을 동반하며 원인은 체내 면역력 저하나 면역체계 불균형으로 일어난다. 등이나 다리에 발생하는 피부 두드러기로 인해 가려움이 자주 발생해 삶의 질을 떨어뜨리는 질환 중 하나다.

특히 비염은 알레르기로 인해 가장 병원을 많이 찾는 대표적인 질환으로 코점막의 염증반응이며 비염증상은 코 막힘, 콧물, 재채기, 코 및 눈 가려움 증상이 나타난다. 비염의 원인은 대기오염이나, 환경적 변화, 유전적 요인으로 인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증상을 완화하기 위해 감자, 연근, 검은콩, 마늘, 호박, 브로콜리 등을 자주 먹고 작두콩차와 대추차를 수시로 마시면 좋다. 잠 잘 때 코 막힘으로 코 막힘 증상이 완화되지 않을 때는 적절한 치료제를 복용하거나 수술 등도 고려할 수 있다.

그 밖에도 코와 연결된 목 기관지 점막으로 알레르기 유발물질이 퍼져 기관지 염증을 유발하기도 한다.  기관지염 증상은 기침, 가래, 호흡곤란, 가슴 통증, 인후통 등이 있으며 기관지염 치료를 위해 기관지에 좋은 음식인 생강, 배, 꿀 등을 차로 만들어 자주 음용하면 좋다. 합병증인 천식의 원인은 기관지의 알레르기염증 반응 때문에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천식 증상은 마른 기침이 심할 때, 기침이 오래 갈 때, 호흡곤란, 거친 숨소리 등의 증상이 반복적, 발작적으로 나타나는 질환이다. 심한 천식 발작 증세가 있을 경우 즉각적으로 약을 복용하거나 치료 및 입원이 필요할 수 있다. 천식에 좋은 음식은 사과, 배, 양파, 살구의 씨, 도라지 등이고 천식에 좋은 차는 도라지차, 국화차, 유자차 등이 있다.

면역력에 좋은 방법을 찾아 일상에서 실천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면역균형을 맞춰주는 것도 무엇보다 중요하다. 최근 면역상태를 균형 있게 맞춰 주고 면역 과민 반응 개선에 도움을 주는 건강기능식품이 관심받는 이유다.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스페쉬 측은 "'인트리트'는 국내 최초 면역과민반응 개선 기능성을 식약처에서 인정 받은 제품으로 신체를 건강하게 관리할 수 있고 면역과민반응 감소에 도움을 주는 기능성을 인정받아 신뢰할 수 있다"고 알렸다.

최민영 기자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이엔에프메딕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