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 • 라이프 식품 • 영양 • 레시피 항암요리
[이혜란의 맛있는 생활] 암 환우를 위한 ‘티 타임’에 통밀 코코아 쿠키 & 생강 라떼 DIY2017년 11월 건강다이제스트 열매호 129p

【건강다이제스트 | 이혜란 제빵사】

암 환우는 장기적으로 항암치료를 받다 보면 지인들과의 만남도 적어지고 그만큼 우울감도 쌓이게 된다. 하지만 암 치료로 힘이 들수록 가족들과 가까운 지인들을 만나 이야기를 나누고 소통을 해야 우울감도 해소할 수 있다. 소통을 통해 얻는 긍정의 기운만큼 치료에 강한 동기부여가 되는 것이 없기 때문이다. 하지만 지인들과 간단히 티타임을 갖고 싶어도 일반 카페에서는 암 환우들이 먹을 만한 음료와 디저트를 고르기가 힘든 것이 현실이다. 이럴 경우 간단하게 만들어 먹을 수 있는 건강 쿠키와 건강 차를 소개한다.

암 환자가 먹어도 되는 쿠키와 차

일반적으로 쿠키는 암 환자들이 꺼리는 음식 중 하나다. 그 이유는 밀가루, 설탕, 버터가 쿠키를 만드는 주재료이기 때문이다. 쿠키를 만들 때 건강한 재료를 넣어서 만든다면 암 환우들도 안심하고 맛있게 먹을 수 있다. 밀가루 대신 통밀가루를 사용하고 설탕 대신 유자청으로, 그리고 버터의 풍미는 다른 재료로 대체 가능하다.

또한, 코코아 가루를 사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코코아 가루’ 하면 당이 많이 들어 있는 식품으로 인식한다. 코코아 가루는 우유와 설탕 없이 코코아만 들어 있는 제품으로 선택하는 것이 좋다.

특히 코코아에는 ‘카카오 폴리페놀’ 성분이 들어 있어 체내 활성산소를 제거하고 세포의 DNA 또는 염색체에 일어나는 돌연변이를 막는 기능을 한다.

설탕과 버터를 넣지 않아 시중에서 파는 쿠키와는 조금 다르지만, 담백하면서 유자향이 살짝 도는 건강 쿠키 레시피와 함께 마시면 좋은 건강 음료를 소개한다.

달지 않은 통밀 코코아 쿠키 DIY

【재료】

유기농 통밀가루 140g, 아몬드 가루 35g, 무가당 코코아 가루 30g, 유자청 2큰술, 달걀 1개, 우유 30g, 포도씨유 50g, 베이킹파우더 1g

【충전물(각종 견과류)】

오트밀 1큰술, 해바라기씨 1큰술, 다진 호두 1큰술, 다진 피스타치오 1큰술

※ 유기농 통밀가루, 아몬드 가루, 무가당 코코아 가루, 베이킹파우더는 한번 체쳐 볼에 담아 둔다.

【만드는 법】

1. 포도씨유, 유자청, 우유를 한 볼에 담고 핸드믹서를 사용해서 잘 섞어주고 달걀 1개를 나누어서 넣고 섞어준다.

2. 충전물(각종 견과류)을 넣고 주걱으로 섞어준다.

3. 체친 가루를 3번에 넣고 주걱으로 11자를 그려가면서 반죽을 섞어준다. 이때 가루가 살짝 보일 정도로 섞어준다.

4. 한 덩어리로 뭉친 반죽을 종이호일 위에 놓고 돌돌 말아주고 사각으로 모양을 잡아 준 뒤 냉장고에서 1시간 휴지시킨다.

5. 냉장고에서 휴지시킨 반죽을 1cm 두께로 잘라준다.

6. 오븐팬에 쿠키가 달라붙지 않게 팬닝하고 170도에서 12분간 구워준다.

7. 오븐에서 갓 나온 쿠키는 말랑하기 때문에 오븐팬에서 완전히 식힌 다음 옮겨야 모양이 망가지지 않는다.

효능과 베이킹 TIP

반죽을 섞을 때 과하게 섞으면 글루텐이 생겨 반죽이 단단하고 질겨질 수 있다.

대장암에 좋은 생강 라떼 DIY

【재료】

생강 반 개, 우유 1컵, 물 1/3컵, 아가베시럽 1큰술(생략 가능)

【만드는 법】

1. 생강의 껍질을 벗겨 강판에 갈아준다.

2. 냄비에 간 생강과 물을 넣고 끓인 후 그대로 5분 정도 우려낸다.

3. 우려낸 생강을 걸러 준 후 아가베시럽을 넣고 섞어준다.

4. 따뜻한 우유를 부으면 완성.

효능과 요리 TIP

생강의 대표적인 매운 성분인 6-진저롤은 대장암을 예방하고 치료하는 효과가 있다고 밝혀져 있다. 또한, 강한 항산화 및 항염증작용을 하는 성분으로 대장암 세포에 직접 작용하거나 종양 촉진물에 작용하여 암을 예방하고 치료한다는 보고가 나오기도 했다. 특히 생강은 플라보노이드를 함유한 흰색 채소에 속하여 유방암을 예방하고 폐경을 앞둔 갱년기 여성에게 도움이 된다.

이혜란  kunkang1983@naver.com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혜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이엔에프메딕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